허성태 ‘인사이더’ 출연 확정…검찰 실세 윤병욱 역할
입력 : 2022-01-14 16:03:11 수정 : 2022-01-14 16:03:11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배우 허성태가 드라마인사이더에 출연을 확정했다.
 
소속사 한아름컴퍼니는 14허성태가 JTBC 드라마인사이더에서 윤병욱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올해 상반기 방송 예정인 JTBC 새 드라마인사이더는 잠입 수사 중 나락으로 떨어진 사법연수생 김요한(강하늘 분)이 빼앗긴 운명의 패를 거머쥐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액션 서스펜스다.
 
허성태는 극 중 서울중앙지검 부장검사 윤병욱을 연기한다. 허성태가 연기할 윤병욱은 사람의 눈을 잘 쳐다보지 못해, 시선처리가 불안 할 만큼 아웃사이더지만,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는 어떤 일도 서슴지 않는 검찰의 암묵적 실세다.
 
허성태는 어리숙하고 잔인한 이중적 면모의 윤병욱을 디테일한 연기로, 극의 긴장감을 조성할 예정이다.
 
지난해 넷플릭스 시리즈오징어게임을 통해 전세계적인 관심을 받은 허성태는 2022년에도인사이더를 비롯해 KBS 2TV 드라마붉은단심영화소년들’ ‘야행’ ‘헌트등의 개봉을 앞두고 있어, 영화, 드라마 등에서 활발한 연기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허성태 출연 확정. 사진/한아름컴퍼니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