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C, 전 메뉴 딜리버리 가격 낮춘다
매장가와 동일…최소 주문 금액도 하향 조정
입력 : 2021-12-01 09:14:42 수정 : 2021-12-01 09:14:42
KFC 딜리버리 가격 인하 안내. 사진/KFC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KFC가 모든 메뉴에 대해 배달 가격을 일제히 매장가 기준에 맞춰 하향 조정한다.
 
KFC는 소비자의 혼선과 가격 부담은 줄이고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딜리버리 가격과 매장 판매 가격을 일원화하는 한편 별도의 배달팁을 적용한다고 1일 밝혔다.
 
이와 함께 배달 이용 시 최소주문금액도 하향 조정했다. 기존에는 1만5000원 이상 주문 시 무료배달이었으나 조정 후 최소주문금액은 1만원이며 배달비는 별도로 3000원이 추가된다.
 
이번에 조정된 배달 가격은 전국 KFC 매장에 적용되며 KFC 공식앱을 비롯한 기타 배달앱을 통해서도 확인 가능하다.
 
KFC 관계자는 “딜리버리 비용에 대한 고객의 소리를 반영하고 최근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는 물가에 대한 부담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고자 가격 조정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좀 더 편리하게 KFC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개선과 프로모션 다양화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승호

정치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