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가입자 수 100만명 돌파
입력 : 2021-10-22 18:10:12 수정 : 2021-10-22 18:10:12
[뉴스토마토 권유승 기자] KB손해보험 다이렉트는 자동차보험이 지난 9월 말 기준으로 누적 가입자 수 100만명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전년에 대비 15% 성장한 수치다. KB손해보험은 온라인 또는 앱을 통한 비대면 보험 가입 시스템이 활성화됨에 따라 보험 가입 절차가 쉽고 간편해졌고 다양한 할인에 따른 고객 혜택 증가 때문으로 풀이된다.
 
KB손해보험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은 남녀노소 누구나 손쉬운 가입이 가능한 온라인 및 전용앱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으며 △마일리지할인특약 △블랙박스장착할인특약 △티맵안전운전할인특약 △대중교통이용할인특약 △걸음수할인특약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고객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고객들이 선호하는 할인 특약을 순위별로 보면, 1위는 '마일리지할인특약'으로 개인용 계약고객 중 78.5%의 고객이 가입했다. '마일리지할인특약'은 연간 환산 운행거리 1만5000km이하 운행 시 운행거리 실적에 따라 보험료를 환급받을 수 있다. 최근 재택근무 증가 등으로 차량 운행거리가 줄어든 만큼 더 많은 보험료할인 혜택 받을 수 있게 돼 고객들의 관심이 한 층 더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블랙박스장착할인특약'도 많은 고객들이 가입하고 있다. 블랙박스는 기본적으로 차량에 장착이 돼 있는 경우가 많아 추가적인 할인을 받기 위한 용도에 적합하다. '블랙박스장착할인특약'은 3년 미만 신차에 3.4%의 할인을 제공하고, 3년이상 12년 미만의 차량에는 2%의 할인을 제공한다. 또한 블랙박스 외 추가로 차량 출고 시 전방충돌방지장치, 차선이탈경고장치와 같은 첨단안전장치가 설치 돼있는 차량이라면 최대 6%까지 추가 할인이 가능하다.
 
다음으로 선택을 받은 할인 특약은 '티맵안전운전할인특약'이다. 이 특약은 내비게이션 앱인 '티맵'을 통해 최소 1000km이상 주행해 산정된 안전운전 점수가 70점 이상일 경우 11.8%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하지만 안전운전 점수가 70점 미만인 경우에도 매 500km를 더 주행하면 점수가 갱신되고 갱신된 점수가 70점 이상이면 가입 이후라도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티맵안전운전할인특약'과 유사한 기능의 '커넥티드카안전운전할인특약'(두특약 동시가입은 불가)도 차량 자체에 장착된 커넥티드 서비스를 통해 안전 운전점수가70점 이상인 경우 10%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특약들은 고객들의 안전운전에도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이를 통해 보험료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므로 반드시 챙겨서 가입해야 한다. 또한 다른 할인 특약과 동시 가입도 가능해 보험료를 더욱 절감할 수 있다.
 
이 외에도 KB손해보험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은 기본적으로 오프라인 대비 평균 17.3% 저렴한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다. 최근 3년 연속 무사고인 경우 최대 13%까지 보험료 할인을 받을 수 있다.
 
KB손해보험관계자는 "비대면 환경이 일상에 깊이 스며든 요즘, 다이렉트 보험은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온라인을 통해 간편한 가입과 계약 관리가 가능해 앞으로도 지속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런 상황에서KB손해보험은 고객에게 보다 쉽고 보다 빠르고,보다 저렴한 다이렉트보험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KB손해보험
권유승 기자 kys@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유승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