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임 퍼즐’ 고아성, 카리스마 가득 첫 스틸컷
입력 : 2021-10-15 10:08:05 수정 : 2021-10-15 10:08:05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크라임 퍼즐고아성이 카리스마를 장착하고 돌아온다.
 
오는 29일 첫 공개되는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크라임 퍼즐측은 15일 날카로운 직감력을 소유한 엘리트 형사 유희로 분한 고아성의 캐릭터 스틸컷을 공개했다.
 
‘크라임 퍼즐은 살인을 자백한 범죄심리학자 한승민(윤계상 분)과 그의 전 연인이자 담당 수사관으로서 사건의 배후를 파헤치는 형사 유희(고아성 분)의 진실 추격 스릴러다. 스스로 교도소에 갇힌 한승민의 사투와 미스터리 살인 사건을 쫓는 유희의 추적, 긴밀히 얽힌 투 트랙의 이야기가 장르적 쾌감을 극대화한다.
 
드라마본대로 말하라에서 치밀한 연출로 호평 받은 김상훈 감독과 영화대립군등을 통해 굵직한 서사의 힘을 보여준 최종길 작가가 의기투합해 완성도를 높인다. 무엇보다믿고 보는 배우윤계상과 고아성이 선사할 뜨거운 시너지에 기대가 쏠린다.
 
3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하는 고아성은 아버지와 연인을 동시에 잃은 극한의 혼란 속에서 진실을 추적해 나가는 형사 유희 역을 맡았다. 자신의 아버지를 살해했다고 자백한 연인 한승민, 그가 설계한 크라임 퍼즐을 집요하게 맞춰 나가는 인물. 진실과 거짓이 혼재된 판 위에서 사건의 실체를 향해 다가가는 키 플레이어 유희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이제껏 본 적 없는 고아성의 날 선 아우라가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먼저 흩어진 진실을 꿰어 맞추기 위한 날카로우면서도 단단한 눈빛이 흥미롭다. 사건의 실마리를 찾기 위해 작은 단서 하나 놓치지 않으려는 모습에서 엘리트 형사 유희의 집념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다부진 얼굴에 스치는 슬픔은 그가 마주한 거센 폭풍우를 짐작하게 한다. 자신의 아버지를 죽이고 교도소에 수감된 연인 한승민, 천재 범죄심리학자인 그가 놓은 덫일지도 모르는 크라임 퍼즐을 맞춰가는 유희의 혹독한 진실 게임에 궁금증을 더한다. 한승민이완벽하다고 단언한 살인의 증거와 알리바이를 무너뜨려야 하는 아이러니한 상황 속, 유희가 찾아낼 진실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고아성은차갑고 건조한유희라는 캐릭터에 끌렸다. 상처가 있지만 마음 속 깊이 한승민을 사랑하며, 자기 일에 열정적인 여자다. 지금까지 연기했던 캐릭터 중 가장 차가운 사람인 거 같다라고 전하며 그의 연기 변신을 기대케 했다. 이어과거와 현재가 교차되는 장면들이 많은 작품인만큼, 시간의 흐름에 따라 보여지는 변화에 신경 썼다. 비교해서 보시면 감상 포인트가 될 것 같다라고 전했다.
 
10회차로 구성된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은 매주 금요일 2회씩 시청자와 만난다.
 
크라임 퍼즐 고아성. 사진/KT 스튜디오지니, 스튜디오329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