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브릭, 바이오·디스플레이 분야로 사업 확장 중 -KB
입력 : 2021-09-29 08:33:46 수정 : 2021-09-29 08:33:46
[뉴스토마토 최성남 기자] KB증권은 29일 나노브릭(286750)에 대해 바이오 및 디스플레이 분야 사업 영역의 확장 여부가 체크포인트라고 분석했다. 다만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성현동 KB증권 연구원은 “기능성 디스플레이 분야 신제품 출시가 본격화될 예정이다”며 “또한 분자진단 바이오 소재 ‘M-Bead’의 양산 전환에 따른 안정적 매출 확보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나노브릭은 다양한 기능성 신소재를 개발 및 생산할 수 있는 액티브 나노플랫폼을 토대로 위조방지·정품인증 보안사업, 바이오·화장품 소재사업, 기능성 디스플레이 소재사업 등을 영위하고 있다. 액티브 나노플랫폼은 전기장, 자기장 등 외부신호에 따라 색과 투과도가 변하는 나노브릭만의 독자적 기술 플랫폼이다.
 
성 연구원은 "나노브릭은 색상 및 투과도가 변하는 소재기술을 기반으로 국내외 다양한 기업들과 기술협력 및 제품개발을 이어가고 있다"며 "기존 보안용 솔루션뿐 아니라 바이오(분리 및 정제키트), 화장품(색가변 화장품), 소비재(색가변 잉크), 디스플레이(스마트윈도우 필름) 등으로 적용 산업군 확대를 모색중"이라고 했다.
 
성 연구원은 “전기신호에 따라 투과도가 조절되는 전장용 디스플레이 시제품이 주요 자동차 제조사의 반응을 기다리고 있다”며 “채택될 경우 2022년 하반기 양산 적용이 가능할 전망이다”고 내다봤다.
 
그는 이어 “분자진단키트 및 장비에서 사용되는 핵산추출용 시약 ‘M-Bead’는 현재 50여개 업체와 품질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며 “핵산추출용 자성입자 수요가 급증하고 있지만 대부분 해외 수입에 의존하고 있어 국산화 수혜가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최성남 기자 drks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성남

사랑은 높게, 우정은 깊게, 그러나 잔은 평등하게! 평등한 세상을 꿈꿉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