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주식 발행 4.5조…크래프톤 등 대형 IPO에 10.3%↑
금감원 '8월 기업 직접금융 조달실적' 발표
회사채 발행 14.9조…12.3%↓
입력 : 2021-09-24 06:00:00 수정 : 2021-09-24 06:00:00
[뉴스토마토 우연수 기자] 지난달 국내 기업의 주식 발행 규모는 4조4741억원으로 전월 대비 27.4% 증가했다. 크래프톤과 롯데렌탈 등 코스피 상장을 위한 대형 기업공개(IPO) 영향으로 풀이된다.
 
23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기업의 직접금융 조달실적에 따르면 국내 기업의 8월 중 주식과 회사채 발행액은 총 19조3599억원으로 전월 대비 1조6615억원 감소했다.
 
이 중 주식 발행은 4조4741억원(22건)으로 전월 대비 10.3% 증가했다. 크래프톤(2조8008억원)과 롯데렌탈(4255억원) 등 코스피 상장을 위한 대형 IPO를 중심으로 발행 건수와 금액이 증가하면서 IPO 규모는 전월 대비 27.4% 증가한 4조877억원(12건)을 기록했다.
 
유상증자는 3764억원(10건)으로 전월과 발행 건수는 동일했지만 금액은 54.4% 감소했다. 
 
회사채 발행규모는 14조8858억원으로 전월 대비 12.3% 감소했다. 반기보고서 제출로 인한 계절적 요인과 기준금리 인상에 따른 금리 변동성 확대 등으로 일반회사채를 중심으로 발행이 줄은 것으로 해석된다. 
 
일반 회사채 발행은 6200억원(4건)으로 87.1% 급감했다. 대부분은 운영자금 조달 목적이었으며 만기 1년 초과 5년 이하의 중기채 위주로 발행이 이뤄졌다. 신용등급은 AA등급 우량물 중심으로 발행됐다.
 
금융채는 3740억원어치(205건)로 전월 대비8.5%가 증가했다. 금융지주채는 전월 대비 74.6% 감소했으며, 은행채는 45.5% 증가했다.
 
자산유동화증권(ABS)은 8월 중 1조8918억원어치(82건) 발행돼 전월 대비 156.3% 증가했다. 특히 채권을 기초자산으로 발행되는 채권담보부증권(P-CBO)은 발행이 없었던 전월과 달리 7733억원(6건) 발행됐다.
 
8월 중 기업어음(CP) 발행실적은 총 38조1592억원으로 전월 대비 16.7% 증가했다. 일반 CP는 13조5678억원으로 전월 대비 13.0% 감소했으며 프로젝트파이낸싱 자산유동화기업어음(PF ABCP)는 3조1998억원으로 54.3% 증가했다.
 
단기사채 발행실적은 총 114조1150억원으로 전월 대비 9.5% 증가했다. 일반단기사채는 95조1029억원, 프로젝트파이낸싱 자산유동화단기사채(PF-AB단기사채)는 10조1054억원으로 각각 전월 대비 5.6%, 25.5% 증가했다. 
 
사진/뉴시스
 
우연수 기자 coincidenc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우연수

주식시장을 둘러싼 제도와 당국 이슈를 발빠르게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