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화재, '메리츠 듬뿍담은 암보험' 출시
입력 : 2021-09-23 12:16:15 수정 : 2021-09-23 12:16:15
[뉴스토마토 권유승 기자] 메리츠화재는 검사부터 재활치료까지 폭 넓게 보장하는 '메리츠듬뿍담은 암보험'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상품은 검사·진단·수술·항암·약물·에프터케어까지 모든 암 치료단계를 분석해 각 단계별로 암환자에게 필요한 20종의 신규 담보들을 신설해 보장한다.
 
특히 차세대염기서열분석(NGS)기반 유전자패널검사비를 보장하는 '특정NGS유전자패널검사비'(급여, 연간 1회한)를 보험 업계 최초로 개발했다.
 
'NGS기반 유전자패널검사'란 한 번에 수십 개에서 수백 개의 유전자를 하나의 패널로 구성해 유전체의 염기서열을 분석하는 검사로 개인별 유전체 정보에 근거한 맞춤형 치료제를 선택하는데 활용되고 있다.
 
이외에도 '장루(인공항문)조성및폐쇄수술비' 담보를 신규 개발해 대장암 등 치료과정에서 발생하는 인공항문(장루)의 조성과 복원(폐쇄)수술을 보장한다. 또 항암치료 중 면역력 감소로 인한 패혈증 감염을 보장하는 '특정패혈증진단비' 및 '암 MRI, PET 검사비' 등을 탑재해 보장 공백을 최소화했다.
 
식이요법 전문 연구기업 '닥터키친'과 제휴해 항암식단서비스도 제공한다. 암진단 시 고객의 상황에 따라 보험금 또는 항암식단서비스 중에서 선택해 보장받을 수 있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보험상품의 본질은 고객의 고충을 파악하는 것에서부터 시작한다"며 "향후에도 본질에 충실한 상품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메리츠화재가 검사부터 재활치료까지 폭 넓게 보장하는 '메리츠듬뿍담은 암보험'을 23일 출시했다. 사진/메리츠화재
권유승 기자 kys@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유승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