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보 '미러링 서비스' 혁신금융 지정
입력 : 2021-07-23 14:41:34 수정 : 2021-07-23 14:41:34
[뉴스토마토 권유승 기자] DB손해보험은 'TM보험 가입 디지털 미러링 서비스'가 2021년 금융위원회 금융규제 샌드박스 혁신금융서비스에 지정됐다고 23일 밝혔다.
 
TM보험 가입 디지털 미러링 서비스는 소비자와 보험모집인이 통화중인 상태에서 미러링 기술을 활용해 디지털 전자문서를 실시간 상호 연결해 준다. 중간에 소비자가 질문을 했을 때에도 바로 보험모집인의 응대가 가능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고객은 미러링 서비스를 통해 모바일 화면에서 눈으로 상품 내용에 대해 상세하게 확인할 수 있고 보험모집인의 설명까지도 함께 들을 수 있게 되며 내년 2월 서비스를 정식 오픈할 예정이다.
 
종전에는 전화로 보험상품을 가입할 때 보험모집인이 음성으로 설명하는 방식이므로 보험소비자가 상품을 완벽하게 이해하는 것이 어려웠다. 또한 상품의 중요한 내용을 설명하는 시간이 상품에 따라 길게는 40분 이상이 소요돼 보험소비자 입장에서는 긴 시간을 들어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DB손보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디지털 미러링 기술을 통해 전화로 보험을 가입하는 고객이 보험상품의 중요한 내용을 더 잘 이해할 수 있게 된다"며 "완전판매 및 보험계약 유지율 개선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DB손해보험 혁신금융서비스 흐름도. 사진/DB손해보험
권유승 기자 kys@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유승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