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고, 가맹점주에 백신접종 지원금 지원
6만5000명 대상…다음달부터 본격 운영
입력 : 2021-07-09 10:54:26 수정 : 2021-07-09 10:54:26
[뉴스토마토 이선율 기자] 물류 IT 플랫폼 스타트업 바로고가 ‘진심 지원금’ 제도를 마련해 다음달부터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진심 지원금’ 제도는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함으로써 본인, 상점, 고객의 건강뿐만 아니라 이들과의 신뢰까지 지키고자 하는 라이더의 ‘진심’을 바로고 6만 5000상점주에게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바로고는 다음달부터 매월 각 허브의 활동 라이더(월 1건이상 배달)대비 백신 접종 지원금 신청 라이더 비중이 높은 허브를 선정, 해당 허브와 계약된 상점에 ‘진심 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지원금은 상점 캐시(가상화폐)인 ‘바로머니’로 지급된다.
 
선정 허브는 내달부터 매월 바로고 라이더 앱 내 온라인 커뮤니티인 ‘바로고 플레이’에서 확인 가능하며 ‘진심 지원금’ 지급 대상 상점은 허브장이 별도 고지할 예정이다.
 
바로고는 지난 6월부터 업계 최초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라이더에게 지원금을 지급하고 있다. 바로고 프로그램으로 배달하는 라이더 중, 올해 6월 1일 이후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했다면 누구나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지원금은 바로고 라이더 캐시(가상화폐)인 ‘바로머니’로 지급되며, 신청일로부터 입금까지 5~12일이 소요된다.
 
바로고 관계자는 “바로고의 3만2000라이더 모두가 백신접종 지원금을 신청하길 기원한다”면서 “본인과 점주, 고객의 안전과 신뢰 확보를 위해 백신을 접종하는 라이더님들의 진심이 상점주분들에게 와 닿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바로고, 진심지원금 제도 안내 이미지. 사진/바로고
 
이선율 기자 melod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선율

사소한 것, 알려진 것도 꼼꼼히 살피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