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웅 완판, 화가 데뷔 3개월만 32점 판매 쾌거
입력 : 2021-06-22 10:13:17 수정 : 2021-06-22 10:13:17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배우 박기웅이 오는 19일 두 번째 개인전시회 ‘Ki.Park - Re:+’를 앞둔 가운데 데뷔 3개월만에 그림 32점을 완판 하는 쾌거를 이뤘다.
 
박기웅은 지난 3월 데뷔 후 한 달도 지나지 않아한국 회화의 위상전에서 독특한 유화 작품인 이고 K아트상을 수상한 것에 이어 곧바로 무료 첫 번째 전시회를 개최했다.
 
화가 박기웅의 그림에 대중들이 열광하는 이유는 눈을 사로잡는 화려하고 과감한 색감과 현실적인 치유가 가능한 세계관을 구축한 것을 꼽을 수 있다. 배우로 살아오며 프레임을 활용하는 방법을 잘 알고, 중고등학교에 이어 대학까지 19년동안 꾸준히 그림만을 공부한한 우물파기가 결정적인 이유라는 선배 작가들의 전언이다.
 
특히 박기웅은 대중예술인답게 보다 쉽게 많은 사람들이 그림을 즐길 수 있는 문화를 확장하고자 첫 번째 전시회를 무료로 면세점에서 진행했다. 두 번째 전시회 역시 L7 명동 3층 버블라운지를 이용해 호캉스로 아이들의 답답함을 해소시키기 위해 모인 가족들과 지친 직장인들에게 위로를 주고자 파격적으로 오후 5시 오픈을 선택했다.
 
박기웅의 에이전트사 황지선 대표는박기웅과 김정기 작가의 만남에 많은 분들이 충격을 받았다. 전세계 마스터로 불리는 대작가와 이제 시작한 햇병아리 작가가원래 그래라는 고정관념을 넘어 그림이야기로 친한 친구처럼 재밌게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으로 그간의 편견이 깨졌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대중들은 드라마, 영화, 뮤지컬, 콘서트 등 본인 성향에 맞는 다양한 콘텐츠를 접하며 퍽퍽한 삶을 견디며 살아왔고 그 동안 문화로 촉촉한 위로와 꿈을 전하며 영혼의 갈증 해소를 해주었다면 코로나19로 우리 문화는 사막화가 진행중이라고 감히 말 할 수 있다"박기웅 작가와 이런 부분에 뜻이 맞았고 되도록 많은 분들이 그림을 볼 수 있도록 전시회를 구성했다고 두번의 전시회에 대한 의미를 밝혔다.
 
또한 박기웅 화가의 그림 총 33점 중 32점은 판매가 완료됐다. 마지막 1점은 경매가 붙어 주인이 곧 정해질 것이라며 “33점은 이번 전시회를 마지막으로 앞으로는 볼 수 없을 예정이라, 꼭 이번 전시회를 통해 작가와 소통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기웅 완판. 사진/마운틴무브먼트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