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 대림가락아파트 재건축 '통과'…공동주택 929세대 신축
건폐율 50% 이하·최고층수 35층 이하 등 정비계획 수립
입력 : 2021-06-03 09:00:00 수정 : 2021-06-03 09:09:43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서울 송파구 대림가락아파트 재건축 사업으로 공동주택 929세대 신축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지난 2일 '제7차 도시계획위원회'를 개최하고 송파구 대림가락아파트 재건축사업 정비구역 지정 및 정비계획 결정(안)에 대해 '수정 가결'했다고 3일 밝혔다.
 
송파구 방이동 217번지 소재 대림가락아파트는 현재 7개동(상가 1개동 포함) 15층 480세대 규모로 양재대로와 마천로에 접하고 있다. 1985년 준공된 노후 아파트다.
 
이번 정비계획 결정을 통해 건폐율 50%이하, 용적률 299.93%이하, 해발고도 129m이하(최고층수 35층이하) 규모로 공동주택 929세대(공공임대주택 139세대 포함) 및 부대·복리시설이 신축될 예정이다.
 
지역 필요시설인 사회복지시설, 청소년수련시설 및 공영주차장 을 공공시설로 도입하고, 단지 내 공공보행통로 2곳을 계획하는 등 지역과 소통하는 열린 단지로 계획됐다. 또 방이역 연접부 근린생활시설 배치 및 지하철 출구 연결 등을 통해 마천로변 가로 활성화 측면도 고려됐다.
 
서울시는 "소형주택(공공임대주택) 139세대는 분양주택과 동일한 계획 및 시공 등 소셜믹스 되도록했다"며 "장기전세주택 등으로 활용해 서민주거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송파 대림가락아파트 위치도. 사진/서울시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