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공식입장 “남친, 가라오케에서 만난 건 사실”
입력 : 2021-06-03 00:49:35 수정 : 2021-06-03 00:49:35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배우 한예슬이 10세 연하 남자친구의 의혹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한예슬은 2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남자친구의 접대부 출신 의혹에 대해 공식 입장을 전했다. 그는 제가 행복하게 만나고 있는 남자친구에 관한 소문부터 이야기를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예전 직업은 연극배우였고 가라오케에서 일을 했던 적이 있던 친구다. 많은 분들이 호스트바와 가라오케가 같다고 생각하겠지만 전 다 오픈된 곳이 가라오케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유난히 흥도 많고 일찍부터 큰사랑을 받아서 마음 가는 대로 할 수 있는 기회가 어렸을 때부터 많지 않았다오히려 시간이 흐를수록 좋아하는 곳을 가고 좋아하는걸 하는게 더 숨기고 싶지 않았던 마음이 컸던 거 같다고 밝혔다.
 
또한 몇 년 전 지인 분들과 간 곳에서 처음 지금의 남자 친구를 알게 됐다. 제가 사랑의 감정을 느끼게 된 건 작년 9월이다당시에 이 친구가 그 직업을 그만두고 난 후다. 직업에 귀천이 없듯이 제 감정에 솔직하게 빠르게 지나가는 시간의 흐름 속에 여자로서의 한예슬도 소중하고 싶어 남자친구의 배경보다 감정이 느끼는 대로 지내고 있다고 강조했다.
 
남자친구로부터 피해를 입은 여성이 많다는 유튜버들의 주장에 대해 남자친구와 긴 대화로 사실이 아니라는 걸 듣게 됐다. 직접 보지 못한 소문보다 제게 본인의 어려운 이야기를 진솔하게 해주는 친구 말을 믿고 싶다고 남자친구에 대해 애정을 드러냈다.
 
남자친구에게 람보르기니를 선물했다는 이야기에 대해 이야기를 듣고 새 차를 남자친구에게 줘야 하나 고민했다. 그 차는 제가 저에게 선물한 차다. 다만 남자친구가 차가 없어서 제가 경제적 능력이 되는 지금 제 다른 차를 편히 타고 다닐 수 있게 키를 공유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버닝썬여배우 지목과 관련해 대해 한예슬은 입에 담지 못할 큰 사건의 주인공이 저라고 이야기 하신 분들은 정말 경찰, 검찰에서 밝혀 주시길 제가 더 원하고 있다고 했다.
 
한예슬은 모든 사생활을 공개할 수 없지만 위 내용은 진실이다. 남자친구와 언제까지 행복할지 미래는 장담할 수 없지만 현재에 감사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한예슬 공식입장. 사진/뉴시스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