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공제조합, 운영위원장에 윤현우 위원 선출
부위원장에 김경식 전 국토교통부 1차관
입력 : 2021-05-11 17:56:21 수정 : 2021-05-11 18:06:37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건설공제조합이 11일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운영위원회를 열고 새로운 운영위원장으로 윤현우 삼양건설 대표(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장), 부위원장으로 김경식 전 국토교통부 1차관을 선출했다고 밝혔다.
 
올해 4월 6일 개정 공포된 건설산업기본법 시행령에 따르면 조합은 운영위원회에 위원장 1명과 부위원장 1명을 두되 위원 중에서 위원의 직접 ? 무기명 투표로 선출하고, 이 중 1명은 전문가 위원으로 하도록 돼 있다.
 
임기는 윤현우 위원장은 2022년 5월 31일까지, 김경식 부위원장은 2023년 4월 29일까지다.
 
윤현우 신임 운영위원장은 “조합원의 이익과 권익을 위한 조합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달라”면서 “전임 운영위원장의 뜻을 이어받아 조합의 혁신을 지속할 수 있도록 여러 위원 분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용민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