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가로주택정비사업 진출…인천 용현3 정비 수주
총 공사비 850억원…“첫 가로주택정비사업, 랜드마크 단지 만들 것”
입력 : 2021-04-21 10:11:24 수정 : 2021-04-21 10:11:24
인천 용현3 가로주택정비사업 투시도. 이미지/DL이앤씨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DL이앤씨가 가로주택정비사업에 진출했다. 
 
DL이앤씨는 지난 18일 열린 용현3 가로주택정비사업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DL이앤씨가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수주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 사업은 인천 미추홀구 용현동 146-275번지 일원을 정비하는 공사다. 1호선 제물포역, 인천IC, 도화IC 등 광역교통망이 갖춰져 있고 인근 지역에서 대규모 개발사업이 진행 중이다. 
 
DL이앤씨는 총 공사비 약 856억원(입찰가 기준)을 투입해 지하 5층~지상 38층, 3개 동, 총 348세대 규모의 공동주택과 부대시설을 조성한다. 단지명은 ‘e편한세상 용현 퍼스트마크’다. DL이앤씨는 힐링포레스트, 로비계절정원 등 프리미엄 조경설계를 적용하고 실내골프연습장, 피트니스&GX룸, 독서실, 라운지카페 등 차별화된 커뮤니티를 조성할 계획이다. 내년 12월 착공해 2026년 2월 준공이 목표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첫 가로주택정비사업인 만큼 e편한세상의 독보적인 기술력과 최상의 주거철학을 투영해 지역 일대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