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성과급 기준 '영업이익' 확정…10% 이내 활용
예상치, 연초·분기별 공개
입력 : 2021-02-10 16:52:11 수정 : 2021-02-10 17:28:45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SK하이닉스(000660) 노사가 10일 이천 본사에서 중앙노사협의회를 열고 지난 4일 성과급 관련해 합의했던 △성과급인 초과이익분배금(PS) 산정기준 개선 △기본급 200%에 해당하는 우리사주 지급에 대한 방안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첫째로 회사 측은 PS 지급 기준을 경제적 부가가치(EVA)에서 영업이익으로 변경하기로 했다. 노사는 투명한 재무 지표인 영업이익으로 PS 기준을 변경하고 영업이익의 10%를 PS 재원으로 활용하기로 합의했다.
 
회사는 PS 지급 예상치를 연초, 분기별 시점에 공개함으로써 구성원들이 다음해 초에 얼마나 받을 지 예측할 수 있도록 했다.
 
SK하이닉스 이천사업장. 사진/뉴시스
 
둘째로 우리사주 지급 방식에 대해 기본급 200%에 해당하는 주식을 구성원이 ① 무상으로 받는 안과 ② 30% 할인한 가격으로 매입하는 방안 중 한 가지를 구성원들이 선택하도록 했다.
 
회사는 할인된 가격으로 매입하는 구성원들의 자금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대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내달 구성원들을 대상으로 우리사주 설명회를 열고 4월초 이사회 승인을 거쳐 주식을 양도할 예정이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