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아스 '위드' 컨설팅, 공기관까지 영역 확대
입력 : 2020-10-15 14:48:55 수정 : 2020-10-15 14:48:55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코아스(071950)는 15일 진주혁신도시에 위치한 LH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에서 사무환경 진단프로세스 ‘위드’를 통해 업무 환경을 개선했다고 밝혔다. LH 측은 개방적이고 수평적인 환경을 통해 소통을 활성화하기 위해 위드 컨설팅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코아스는 공간솔루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조직문화부터 커뮤니케이션 과정까지 사전 조사와 컨설팅을 진행했다. 새롭게 기획한 사무실은 열린 공간 속에서 직원들간 소통과 협업, 개인 공간도 확보될 수 있는 방향으로 변화했다. 코로나19 도 감안, 좌석간 거리와 배치 방향을 함께 조정했다. 
 
아울러 패널을 설치해 자리를 구분하는 대신 개방적 환경과 개인 업무 공간을 위한 스크린 타입 데스크, 협업의 효율성을 높이는 120도 데스크를 적용해 유연한 소통 환경을 구축했다. 
 
소통과 협업이 자유로운 사무환경으로 개선한 LH본사. 사진/코아스
 
코아스는 영상회의시스템 인사이트(Insight)를 통한 멀티미디어 회의 지원으로 좀 더 몰입하기 쉬운 회의실을 구성하는 한편, 업무 공간에는 패널과 소파의 조합으로 대화 소음 등 업무 방해 요소를 최소화 하면서 빠른 협업과 휴게까지 가능하도록 캐주얼 미팅 공간도 마련했다.  
 
코아스 관계자는 "기존 환경에서 부족한 점에 대해 사용자 대상 서베이를 진행해 다양한 측면에서 연구했고, 적절한 개방과 차단의 균형을 통해 업무 몰입 저하 요인을 최소화하는 점에 중점을 둬 개선했다”고 말했다.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보라

정확히, 잘 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