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니셜 DID 연합 "내년부터 앱으로 증명서 발급"
블록체인 기술 적용된 모바일 원본…금융기관·대기업 증명서 발급
입력 : 2019-12-06 11:04:34 수정 : 2019-12-06 11:04:34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이니셜 DID 연합이 내년부터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각종 증명서를 발급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인다. 
 
블록체인 네트워크 이니셜 DID 연합은 6일 서울 중구 더 플라자호텔에서 '코리아 DID 이니셜 데이'를 개최하고 내년 초 출시 예정인 이니셜 앱을 통해 연내 70여종의 전자증명서를 발급받을 수 있도록 한다고 밝혔다. DID는 위·변조가 불가능한 분산원장을 통해 개인의 신원을 증명하고 본인 스스로 개인정보를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말한다. 이니셜 DID 연합은 국내 주요 금융기관 및 대기업의 증명서 원본 확인 서비스도 상용화한다. 
 
기업이나 금융기관에서 직접 발급받아야 했던 각종 증명서를 앱으로 발급받고 증빙 서류로 제출할 수 있게 되는 셈이다. 앱으로 받은 서류가 위조되지 않은 원본이라는 것은 이니셜 앱에 적용된 블록체인이 증명한다. 이니셜 앱은 QR코드로 스마트폰에 필요한 증명서를 발급받은 뒤 필요에 따라 조회·관리·제출할 수 있는 기능과 함께 전자계약서에 서명하고 단말에 보관하는 기능 등을 탑재할 예정이다. 이용자들은 이니셜을 통해 개인의 신원정보와 데이터를 스스로 통제할 수 있게 된다. 
 
이니셜 DID 연합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주관하는 '2019 블록체인 민간주도 국민 프로젝트'를 계기로 KEB하나은행·우리은행·코스콤·SK텔레콤·LG유플러스·KT·삼성전자 등 11개사가 결성한 컨소시엄이다. 정보통신기술(ICT) 기업과 금융 기업의 강점을 융합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이니셜 DID 연합 관계자는 "주요 금융기관과 ICT 선도 사업자들의 역량을 모아 선보이는 이니셜이 한국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는 선도적인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