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형 사칭피해 호소 “완전 ‘짝퉁’ 사람 속이는 거 STOP”
입력 : 2020-06-30 00:45:32 수정 : 2020-06-30 00:45:32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박준형이 사칭 피해를 호소했다.
 
박준형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 페이지의 주인은 완전 짝퉁입니다. 내 것이 아닙니다. 나는 인스타 계정이 이것 하나뿐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많은 분이 DM을 보내줘서 알았다. 그러니까 이 사람한테 DM 오면 그냥 무시해라이 페이지의 주인은 다른 사람인 척하고 사람들을 속이는 거 너무나 안 좋은 행동이다. 사람들한테 상처 줄 수 있다. 그러니까 STOP. 이 사실을 알려준 네티즌 고맙다고 했다.
 
박준형이 사칭 피해를 호소한 문제의 계정은 박준형이 인스타그램에 올란 사진을 프로필로 설정했다. 또한 그의 인스타그램 아이디와 비슷한 구조로 아이디를 만들어 박준형인 것처럼 행동했다

박준형 사칭피해. 사진/박준형 인스타그램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