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미국주식 '장 마감 후 시간외거래' 개시
입력 : 2020-05-25 10:27:35 수정 : 2020-05-25 10:27:35
[뉴스토마토 우연수 기자] KB증권은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와 홈트레이딩시스템(HTS)을 통해 미국 정규장 마감 후에도 일정 시간 동안 미국주식을 거래할 수 있도록 하는 '장 마감 후 시간외거래'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미국 기업들의 분기 실적발표가 정규장 개시 직전이나 마감 직후에 이뤄지는 경우가 많다는 특성을 고려한 취지라는 것이 KB증권 측의 설명이다. 미국 기업들의 실적 발표는 거의 시간외로 이뤄지는 경우가 많으며 이에 따른 가격 변동성도 큰데, 국내 개인투자자들의 경우 시간외 거래가 쉽지 않아 가격 변동 대응이 어려웠다.
 
서비스를 통해 투자자들은 정규장 마감 후에도 실적이 발표되면 시세 급등락을 지켜보며 거래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
 
이홍구 자산관리총괄본부장은 "미국 상장 대형 기업들의 실적은 개별 기업 실적 이상의 의미를 지니고 있어 미국 주식 장 마감 후 시간외거래는 고객들에게 더욱 높은 차익 실현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외주식 거래는 매매, 환율에 의한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은 주의해야 한다. 또한 미국주식 '장 마감 후 시간외거래' 이용 시 시간외거래의 가격은 정규가의 고가와 저가의 범위를 벗어날 수 있고, 거래소간 전자거래의 제한적인 지원과 낮은 유동성으로 호가가 비정상적으로 보일 수 있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사진/KB증권
 
우연수 기자 coincidenc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우연수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