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어김없이 추운 수능일
입력 : 2019-11-13 17:55:57 수정 : 2019-11-13 17:55:57
[뉴스토마토 박용준 기자] 매년 수험생을 떨게하는 수능일의 ‘반짝 추위’는 올해도 계속된다.
 
13일 기상청에 따르면 수능일인 내일(14일)은 중국 중부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맑겠으나, 충남서해안과 전라도는 가끔 구름많고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비 또는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다.
 
아침 기온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오늘보다 4~10도 낮아 영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고, 특히, 전국 대부분 지역에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5~10도 더 낮아 매우 춥다.
 
아침 기온은 -7~7도(오늘 -1~11도, 평년 -1~8도), 낮 기온은 3~12도(평년 11~17도)가 되겠다.
 
수능일 주요지점 아침 최저기온(체감온도, 단위 ℃)은 서울 -3(-9), 춘천 -5(-8), 강릉 1(-4), 대전 0(-5), 청주 0(-5), 전주 3(-1), 광주 5(1), 대구 2(-3), 부산 6(2), 제주 12(9)다.
 
오늘 내린 비가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얼어 수능일인 내일 아침에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해안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내륙에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며, 대부분 해상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2.0~5.0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도서지역에서 선박을 이용하는 수험생들은 참고해야 한다.
 
내일 오전의 기상도. 자료/기상청
내일 오후의 기상도. 자료/기상청
사진/뉴시스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