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리듬)정부, 명문이지팜·홈케어 리콜명령·형사고발
입력 : 2019-10-23 16:09:17 수정 : 2019-10-23 16:09:17
국표원, 배터리 내장제품 안전성 조사…4개 제품 리콜 조치
전자담배 합선시험서 발화…미인증 부품 사용
직류전원장치 감전 보호 미흡 결함…리콜 외 고발조치
국표원 "관리감독 강화…적발률 감소"
제품안전정보센터 등에 공지…시중 유통 차단
 
 
 
[뉴스토마토 강명연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안전기준에 미흡한 전자담배와 보조배터리 등 4개 모델에 대해 리콜 명령을 내렸습니다.
 
국표원은 배터리 내장형 제품 366개 모델에 대해 안전성 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자담배 1개, 보조배터리 1개, 직류전원장치 2개 등 4개 모델이 시험 중 불이 나는 등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것으로 보고 22일 리콜 명령 조치를 했습니다.
 
조사 결과를 보면, 명문이지팜의 전자담배 '502325' 모델은 외부단락 시험 중 내부 회로에 불이 붙었습니다. 휴먼웍스의 보조배터리 'XB-902'는 과충전 시험 중 내부 회로에 불이 붙어 부적합 판정을 받았습니다.
 
명문이지팜의 전자담배 502325는 합선 시험 중에 내부 발화로 회로가 손실되는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모델명이 인증당시와 다르게 표기됐고, 단전지와 IC, 모스펫(MOSFET) 등 인증받지 않은 부품을 사용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홈케어의 직류전원장치 BX-0800400는 감전 보호가 미흡해 결함 판정을 받았습니다. 공간거리와 연면거리가 기준값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고, 명문이지팜의 전자담배와 마찬가지로 모델명이 인증당시와 달랐습니다. 트랜스포머, 라인필터, 인쇄회로기판(PCB)패턴 등 다른 부품이 사용됐습니다.
 
인증받지 않은 부품을 사용한 두개 제품에 대해서는 리콜명령과 함께 형사고발 조치가 내려졌습니다.
 
이 밖에 휴먼웍스의 보조배터리 XB-902는 과충전 시험에서 발화로 인한 회로 손실이 발생해 리콜이 결정됐습니다. 클라이블의 직류전원장치 GI90-4200200는 연면거리 및 공간거리에서 차이를 보여 리콜됐습니다.
 
국표원원은 지난 7월 여름철 수요가 집중되는 전동킥보드와 휴대용 선풍기 등 배터리 내장 제품에 대한 안전성 조사를 실시하는 등 관련 제품에 대한 안전관리와 감독을 강화한 결과 안전기준 부적합 적발률이 감소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국표원에 따르면 배터리 내장제품에 대한 안전기준 부적합 적발률은 2017년 6.3%에서 올해 0.7%로 낮아졌습니다. 직류전원장치를 포함한 전기충전기는 2017년 18.5%에서 지난해 6.9% 올해 5% 등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번에 리콜이 내려진 4개 모델은 시중 판매를 차단하기 위해 이날부터 제품안전정보센터와 행복드림에 내용을 공개합니다. 또 국제공조를 위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글로벌리콜포털에도 내용이 등록됩니다.
 
아울러 전국 유통매장과 온라인 쇼핑몰과 연계된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에도 등록돼 리콜 제품이 시중에서 유통되지 않도록 감시·조치할 예정입니다.
 
뉴스토마토 강명연입니다.
 

 
강명연 기자 unsaid@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강명연

고민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