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중앙회, 제3인터넷전문은행 컨소시엄 참여
토스뱅크 컨소시엄 2대 주주 참여…"중기·소상공인 위한 혁신가치 창출"
입력 : 2019-10-15 10:12:43 수정 : 2019-10-15 10:12:43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제3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신청에 토스뱅크 컨소시엄의 주주사로서 참여한다고 15일 밝혔다.
 
토스뱅크 컨소시엄은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의결권 기준 34% 지분율의 최대 주주이며, 중소기업중앙회는 KEB하나은행, 한화투자증권, 이랜드월드와 함께 각각 10%의 지분율인 2대 주주로 참여한다.
 
그 외 SC제일은행이 6.67%, 웰컴저축은행이 5%, 한국전자인증이 4% 지분율로 참여하며, 알토스벤처스, 굿워터캐피탈, 리빗캐피탈 등 VC가 참여한다.
 
서승원 중소기업중앙회 상근부회장은 “중소기업중앙회의 현장 전문성이 토스뱅크의 혁신 역량과 결합하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혁신적인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토스 홈페이지 캡쳐
 
한편 제3인터넷전문은행은 이날까지 예비인가 신청접수를 마감하고, 12월 선정결과를 발표한다. 이후 본인가를 거쳐 빠르면 2021년부터 영업을 개시할 예정이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