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김포 양돈농가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판정
입력 : 2019-09-23 20:06:21 수정 : 2019-09-23 20:06:21
[뉴스토마토 강명연 기자] 농림축산식품부는 경기도 김포시 소재 돼지농장의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신고에 대해 정밀검사한 결과 ASF 확진이 판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신고의 확진으로 경기도 파주·연천에 이어 국내에서 ASF가 세 번째로 발병됐다.
 
세종=강명연 기자 unsaid@etomato.com
 
경기도 파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하면서 전국에 내려진 일시 이동중지 명령이 해제된 19일, 양돈농장에서 돼지를 실은 차량이 충북 청주의 한 도축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강명연

고민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