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 주취상태로 다수의 여자와"…구혜선, 합의 이혼 거절 (전문)
법무법인 리우 "구혜선, 안재현의 권태감과 신뤠훼손으로 스트레스 받아"
구혜선, 안재현은 물론 소속사에 대한 신뢰도 ↓
입력 : 2019-08-20 23:08:36 수정 : 2019-08-20 23:08:36
[뉴스토마토 김희경 기자] 배우 구혜선이 남편 안재현과의 이혼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녀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리우' 정경석 변호사는 30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두 사람의 입장을 전했다.
 
구혜선은 먼저 팬들에게 사과의 마음을 전했다. "연예활동과 결혼생활에 관심을 갖고 지켜봐 준 많은 팬들과 지지를 보내준 분들께 좋지 않은 모습을 보여드려 송구스럽다"고 입을 열었다.
 
두 사람의 이혼설과 관련된 오해에 대해 해명했다. 두 사람은 이혼에 관련해 협의한 바는 있지만, 합의한 적은 없다는 것. "혼인파탄에 대한 귀책사유도 전혀 없다"고 주장했다.
 
구혜선은 남편 안재현으로부터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안재현의 결혼 권태감과 신뢰훼손, 변심, 주취상태에서 다수의 여성과 긴밀하고 잦은 연락 등이 이유였다.
 
합의이혼을 위한 절차는 구혜선이 먼저 준비했다. 하지만 "구혜선 어머니의 정신적 충격과 건강악화, 그리고 가정을 지키고 싶은 마음에 이혼 합의 의사가 없음을 본인이 SNS를 통해 명백히 밝혔다"고 말했다.
 
구혜선은 자신보다 가족을 먼저 생각했다. "구혜선의 어머니를 위하는 마음과 가정을 지키고 싶은 마음은 현재도 여전히 변함이 없다"며 "두 사람의 이혼과 관련해선 더 이상 근거없는 추측에 기한 기사가 없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배우 구혜선. 사진/뉴시스
 
다음은 법무법인 리우의 입장문 전문.
 
본 법무법인은 구혜선씨의 법률대리인으로서, 지난 주 일요일부터 구혜선, 안재현 간의 이혼과 관련된 구혜선 본인의 공식적인 입장을 본 보도자료를 통해서 밝혀 드립니다.
 
우선, 다시 한 번 구혜선씨의 연예활동과 결혼생활에 관심을 갖고 지켜봐 주신 많은 팬들과 지지를 보내주신 분들께 좋지 않은 모습을 보여드려 송구스러운 당사자의 마음을 전달해 드립니다.
 
아울러, 구혜선씨는 안재현씨와 이혼에 ‘협의’한 바는 있으나, 이혼에 ‘합의’한 적은 없으며, 현재 이혼할 의사가 전혀 없으며, 혼인파탄에 관한 귀책사유도 전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이혼합의서 초안이 두 사람 사이에 오고가기는 하였지만, 전혀 이에 대해 날인이나 서명된 바가 없습니다. 이미 구혜선씨 본인이 밝힌 바와 같이, 상대방 안재현씨의 결혼 권태감과 신뢰훼손, 변심, 주취상태에서 다수의 여성과 긴밀하고 잦은 연락 등의 이유로 심한 스트레스를 받아온 구혜선씨가 합의이혼을 위한 절차를 진행하고 있었던 것은 사실이나, 구혜선씨 어머니의 정신적 충격과 건강악화, 그리고 가정을 지키고 싶은 마음에, 이혼에 합의할 의사가 없음을 구혜선씨 본인이 이미 SNS를 통해서 명백히 밝힌 바 있습니다.
 
그리고 구혜선씨의 어머니를 위하는 마음과 가정을 지키고 싶은 마음은 현재도 여전히 변함이 없습니다.
 
따라서 구혜선씨와 안재현씨가 이혼에 ‘합의’하였다는 기사는 전혀 증거가 없는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립니다.
 
또한, 구혜선씨는 현재 소속 연예인의 사생활에 일방적으로 관여하면서 신뢰를 깨뜨린 구혜선씨의 소속사와도 더 이상 함께 할 수 없음을 확인하고, 조속히 전속계약관계가 원만하게 종료되기를 희망합니다. 다만, 구혜선씨의 소속사가 이에 협조하지 않을 경우에는 법적인 조치를 취할 수밖에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따라서 구혜선씨와 안재현씨의 이혼과 관련해서는 더 이상 근거 없는 추측에 기한 기사가 없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다시 한 번 사적인 일이 공론화되어 좋지 못한 모습을 보이게 된 점에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앞으로 잘 헤쳐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구혜선-안재현. 사진/tvN '신혼일기'

 
김희경 기자 gmlrud1515@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희경

뉴스토마토 김희경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