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3분기 반도체 수급 직격탄…영업익 23.5% 감소
매출 9조9899억, 영업익 4576억 기록
반도체 수급 영향 완성차 물량 감소
운송비 지속 상승으로 실적 악화
입력 : 2021-10-28 15:11:22 수정 : 2021-10-28 15:11:22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현대모비스(012330)가 전 세계적인 반도체 수급난의 직격탄을 맞으며 3분기 실적이 큰 폭으로 떨어졌다.
 
현대모비스는 올해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457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5% 감소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현대모비스
 
같은 기간 매출액은 9조9899억원으로 비슷했고 당기순이익은 36.8% 증가한 5355억원으로 나타났다.
 
현대모비스는 "전동화 부문의 공급 증가와 글로벌 수요 확대에 따른 A/S 사업의 매출 증가로 전년과 비슷한 매출액 규모를 유지했다"며 "반면 장기화된 글로벌 반도체 수급 영향으로 완성차 물량이 감소하고 지속적인 물류비 상승이 3분기 영업이익에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현대모비스는 3분기 누계 매출액 30조908억원, 영업이익 1조5115억원, 당기순이익 1조8085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6.0%, 34.0%, 85.5% 증가한 수치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글로벌 반도체 공급 환경 개선으로 점진적인 수익성 개선이 기대된다"며 "전장부품을 비롯한 고부가가치 핵심부품을 중심으로 글로벌 고객사 대상 수주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다음달 1일 자기주식 22만주, 총 625억원 규모를 소각할 예정이다. 2019년 현대모비스가 발표한 주주가치 제고 정책의 일환이다. 
 
이에 따라 현대모비스는 지금까지 3년간 총 1조원 규모의 자기주식을 매입했고 매입한 자기주식 중 총 1875억원(연간 625억원) 규모의 자기주식 소각을 완료하게 된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황준익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