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한동인

bbha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여, 전당대회 중앙당사로 변경…"정부 지침 준수"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서 장소 변동…중앙위는 하루 앞당겨

2020-08-19 09:49

조회수 : 1,22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따라 오는 29일 전당대회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진행하기로 했다. 
 
19일 장철민 전당대회준비위원회(전준위)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29일 당일 그대로 전당대회가 실시된다"며 "장소는 50인 관련 규정 정부 지침 준수를 위해 당사에서 진행하도록 했다"고 전했다.
 
당초 민주당은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500~600명의 중앙위원들로만 참석을 제한해 전당대회를 진행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정부가 발표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는 집합·모임·행사 참석자를 실내 50인, 실외 100인 이내로 제한하고 있다.
 
이에 장 대변인은 "당사에서 인원을 최소한으로 줄여 50인 이상 모이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며 "정부 지침을 준수하는 것으로 하겠다"고 밝혔다. 더불어 전당대회 행사 절차 최소화를 위해 중앙위원회는 하루 앞당겨 28일 열기로 했다.
 
더불어민주당 전국대의원대회준비위원회 대변인인 장철민 의원이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