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지은

LGU+, 온라인서 문의하고 구매…언택트 판매 강화

라이브 커머스 유샵Live로 실시간 쇼핑

2020-07-30 11:00

조회수 : 2,25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LG유플러스가 유통채널 개선을 통해 언택트(비대면)시대 맞이에 나선다. 온라인 전용 혜택을 강화하고, 키오스크 중심 비대면 유통채널을 확대하는 것이 골자다. 
 
LG유플러스는 30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휴대폰 구매·개통·고객혜택 등 전 비대면 유통채널을 강화하는 방안을 발표했다.
 
우선 공식 온라인몰 유샵(U+Shop)에서는 G마켓, 마켓컬리, 옥션, 카카오T, GS25, GS fresh  등 다양한 제휴업체에서 사용할 수 있는 할인쿠폰을 사용 요금제 별 6000원에서 1만5000원까지 매달 1년간 제공하는 유샵 전용 제휴팩을 준비했다. 제휴카드 특별혜택으로 KB국민 심플라이트카드를 발급하면 5만원 캐시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단 유샵에서 LG유플러스의 5G 서비스에 가입하는 고객에게 10월 말까지 한시적으로 제공된다.
 
라이브 쇼핑을 통신업계 최초로 유샵에 도입해 실시간 고객문의에 답변하면서 상품판매도 시도할 예정이다. 유샵Live는 매주 화·금요일 저녁 8시(8월 첫째주는 수·금)에 진행된다. 
 
LG유플러스는 30일기자간담회를 열고 휴대폰 구매·개통·고객혜택 등 전 비대면 유통채널을 강화하는 방안을 발표했다. 사진/LG유플러스 
 
오프라인의 경우 키오스크 중심 유통채널 마련에 나선다. U+키오스크는 고객이 직접 신용카드와 휴대폰 문자인증 후 유심개통과 간단한 고객만족(CS)처리를 할 수 있는 새로운 유통채널이다. 오는 9월 체험 매장에 보급될 예정이며, 유동인구가 많은 강남, 젊은층 고객이 많은 대학가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회사측은 U+키오스크를 통해 고객이 자신에게 딱 맞는 요금제나 부가서비스를 골라 셀프개통을 통해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온라인과 오프라인 서비스를 이어주는 O2O서비스도 시작된다. 우선 LG유플러스는 고객이 유샵에서 휴대폰을 구입하면 당일에 전문 컨설턴트가 배송해주는 프리미엄 배송 서비스를 전국적으로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컨설턴트들은 고객이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찾아가서 개통해주고, 사용하던 폰에서 새폰으로 데이터를 옮겨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유샵에서 고객이 구매한 휴대폰을 주문 당일 가까운 매장에서 받을 수 있는 픽업 서비스도 계획하고 있다.
 
박준동 LG유플러스 전략채널그룹장 상무는 "최근 온라인 구매 확대 트렌드에 발맞춰 고객혜택을 강화하고, 고객에게 새로운 통신 서비스 구매 경험을 제공해 고객의 일상을 바꾸는 통신 온라인 쇼핑몰로 진화시키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이지은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