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안창현

chahn@etomato.com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가천대생 2명 확진…학교 200여명 전수검사

2020-05-31 10:20

조회수 : 1,33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경기 성남시는 가천대학교 학생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이들과 접촉한 가천대 학생과 교직원 등 200여명에 대한 전수조사에 들어갔다고 31일 밝혔다.
 
앞서 가천대 인근 수정구 태평동에 사는 한국대학생선교회(CCC) 간사가 지난 30일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된 대학생 2명은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고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
 
시는 이날 가천대 확진 학생 2명과 수업을 같이 들었거나 가르친 교수 등 200여 명에 대해 오전 10시부터 수정구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키로 하고 대상자에게는 이미 통보를 마쳤다.
 
시 관계자는 "밀접접촉자가 아닌 능동감시 대상자들이지만 대학의 특성을 고려해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검사를 실시키로 했다"고 말했다. 가천대도 이날 오전 긴급회의를 열어 수업방식 변경 등 대책을 논의하기로 했다.
 
가천대 아름샘봉사단 학생이 면 마스크를 제작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