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성욱

sajikoku@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코로나발 5월초 수출 ‘반토막’… 46.3% 급감(종합)

관세청 ‘5월 1~10일 수출입 현황' 발표

2020-05-11 09:54

조회수 : 1,34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성욱 기자] 이번달 1~10일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6.3% 급감했다. 코로나19발 글로벌 수요 감소로 반도체, 자동차, 석유제품 등 주요 품목이 일제히 하락했다.
 
11일 관세청이 발표한 '5월 1~10일 수출입 현황(통관기준 잠정치)'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수출액은 69억 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6.3%(59억6000만달러) 감소한 수치다.
 
5월 1~10일 수출입 실적(통관기준 잠정치). 자료/관세청
 
일평균 수출액은 13억8000만 달러로 지난해 19억8000만 달러 대비 30.2% 줄었다. 지난해(6.5일) 대비 1.5일 줄어든 조업일수(5일)를 고려해도 감소 폭이 크다.
 
수출 품목별로는 반도체(-17.8%), 승용차(-80.4%), 석유제품(-75.6%), 무선통신기기(-35.9%) 등 주요 품목들이 추락했다. 다만 선박은 55.0% 늘어나는 등 선방한 모습이다.
 
국가별로는 중국(-29.4%), 미국(-54.8%), 유럽연합(EU, -50.6%), 베트남(-52.2%), 일본(-48.4%), 중동(-27.3%) 등 대부분 국가의 감소폭이 컸다.
 
앞서 지난달 1~20일 중국(-17%), 미국(-17.5%), 유럽연합(EU, -32.6%), 베트남(-39.5%), 일본(-20%), 홍콩(-27%), 중동(-10.3%)의 수출 감소가 본격화 된 바 있다.
 
수입액도 줄었다. 이달 1~10일 수입액은 96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37.2%(56억5000만 달러) 감소했다.
 
지난달 21일 경기 평택항 수출선적부두에 완성차들이 대기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세종=정성욱 기자 sajikoku@etomato.com
  • 정성욱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