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홍

g2430@etomato.com

무릎을 탁 치다.
이동걸 산은 회장 "채권단 1원이라도 손해보면 대주주도 손해본다"

2019-04-16 13:27

조회수 : 73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홍 기자]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자금지원을 한 뒤, 채권단이 단돈 1원이라도 손해보면 대주주도 손해를 보도록 장치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16일 산업은행 본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그는 "자금지원 방식은 일단 영구채 방식이 거론되고 있지만, 아직 확정된 건 없다"면서 "아시아나 경영에 안정을 기여할 수 있을 만큼 충분한 수준의 자금이 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손실이 났을 경우, 우리가 많은 담보를 잡고 있기 때문에 채권단이 단돈 1원이라도 손해본다면 대주주의 지분을 먼저 다 봐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이것은 대주주를 지원하는 조치가 아니고, 대주주 책임하에 기업을 살리는 조치"라고 강조했다.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최홍 기자 g2430@etomato.com
  • 최홍

무릎을 탁 치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