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안창현

chahn@etomato.com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한국지엠 복지재단, ‘2018년 영재교육 수료식’ 개최

2011년부터 1333명에게 영재교육 혜택 돌아가

2019-01-23 14:11

조회수 : 97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한국지엠 한마음재단(복지재단)은 인천재능대학교 영재교육원과 함께 23일 인천재능대학교에서 2018년 영재교육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지엠 복지재단은 지난해 인천재능대학교 영재교육원과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의 사회통합계층 자녀 중 초등학생 2·3학년 100명을 대상으로 매년 3월부터 격주로 영재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영재교육 수료식은 황지나 한국지엠 복지재단 사무총장, 이기우 인천재능대학교 총장, 인천시 교육청 관계자를 비롯해 수료 학생과 학부모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영재교육원은 이날 2년 과정의 영재교육을 성공적으로 이수한 47명의 학생들에게 수료증을 수여했다.
 
황지나 한국지엠 복지재단 사무총장은 “영재교육 지원사업이 사회통합계층 자녀들에게 양질의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미래의 꿈을 실현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교육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교육의 사회적 격차 해소와 미래 인재 양성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지엠 복지재단은 지난 2011년부터 수도권 내 사회통합계층 영재 프로그램을 위해 3억5000만원의 후원금을 지원했다. 이를 통해 서울과 수도권 지역의 초등학생 1333명에게 양질의 영재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한국지엠 복지재단과 인천재능대학교 영재교육원은 23일 인천재능대학교에서 2018년 영재교육 수료식을 개최했다. 사진/한국지엠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