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재홍

maroniever@etomato.com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푸조, 'NEW 푸조 508' 사전계약 돌입

2019-01-03 17:49

조회수 : 2,22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푸조가 3일부터 플래그십 세단 'New 푸조 508'의 사전계약에 돌입한다.
 
New 푸조 508은 8년만에 완전 변경을 한 모델이다. 지난해 제네바 모터쇼에서 세상에 첫 선을 보인 후 지난해 10월부터 유럽 일부 국가에서 판매를 시작했다. 한국은 프랑스와 스페인 등 1차 출시국에 속해, 최근 40대 한정 'New 푸조 508 라 프리미어(La Première)'를 공개한 데 이어 사전계약까지 시작하며 본격적인 New 푸조 508 알리기에 나섰다.
 
New 푸조 508은 네 가지 트림으로 출시되며, 시작 가격은 3990만원(개별소비세 인하 분 적용, VAT 포함)이다. 한불모터스는 공격적인 가격 책정으로 프리미엄 세단 시장을 정조준 한다는 계획이다. 트림 별 세부 편의 사양과 나머지 트림의 가격은 출시 당일 공개한다. 
 
푸조가 3일부터 'NEW 푸조 508'의 사전계약을 시작했다. 사진/푸조
 
New 푸조 508 전 트림에는 프리미엄 세단에 걸맞은 풍부한 옵션과 고급 편의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사자의 송곳니를 형상화한 주간주행등(DRL) 등 전 후면 Full LED를 비롯해 고해상도 풀 컬러 그래픽을 지원하는 12.3인치 헤드업 인스트루먼트 패널, 10인치 터치스크린, 전투기 조종석에서 영감을 얻은 토글 스위치 등으로 구성된 아이-콕핏(i-Cockpit®) 인테리어를 탑재했다.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ADAS)도 경쟁 모델 대비 풍부하게 적용했다.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액티브 시티 브레이크, 차선 이탈 방지, 스마트 빔 어시스트, 액티브 블라인드 스팟 디텍션 시스템, 거리 알람, 운전자 주의 알람 등 첨단 안전 시스템도 전 트림 기본 적용했다.
 
파워트레인은 두 가지 디젤 엔진과 EAT8 8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린다. 2.0 BlueHDi 엔진은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40.8kg.m의 강력한 힘을 갖췄으며, 연료 효율성 또한 복합 연비 기준 13.3 km/ℓ(도심 12 km/ℓ, 고속 15.5km/ℓ)로 우수하다. 1.5 BlueHDi 엔진은 최고출력 130마력, 최대토크 30.6kg.m의 힘과 15.1 km/ℓ(도심 14.2 km/ℓ, 고속 16.3km/ℓ)의 뛰어난 연료 효율성을 동시에 갖췄다.
 
송승철 한불모터스 대표이사는 "New 푸조 508은 이전 세대와 비교해 디자인, 품질, 성능 등 모든 방면에서 혁신적인 진화를 이루면서 푸조가 지향하는 프리미엄의 가치를 확실히 보여주는 모델"이라며 "완벽하게 변화된 모습으로 국내 시장에 선보일 New 푸조 508에 많은 관심과 기대를 바란다"고 밝혔다.
 
New 푸조 508의 사전 계약은 오는 20일까지 전국 푸조 전시장에서 진행된다. 
 
뉴 푸조 508의 내부 모습. 사진/푸조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