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광연

fun3503@etomato.com

'눈'과 '귀'가 되겠습니다
'북런던 더비'도 접수한 손흥민

2018-12-20 17:01

조회수 : 1,26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라이벌인 아스널과 대결을 의미하는 '북런던 더비'마저 접수했습니다. 최근 휴식을 취하며 컨디션을 끌어올린 이후 엄청난 상승세입니다.
 
손흥민은 20일(한국시각) 잉글랜드 런던 에미레이트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카라바오컵(리그컵) 8강 아스널전에서 전반 20분 결승골을 터뜨렸습니다. 아스널전에서 처음으로 터뜨린 통렬한 골이었습니다. 엄청난 스피드로 수비수를 제친 뒤 완벽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시즌 6호골이기 이전에 아스널을 무너뜨린 골이어서 그 의미를 더했습니다. 지난 3일 리그에서 아스널을 만났을 때 손흥민은 다이빙 논란을 낳으며 무득점에 그쳤었습니다. 팀도 아스널에 2-4로 완패하며 고개를 떨어뜨렸는데요. 이번에는 손흥민의 활약으로 팀이 승리했습니다.
 
경기 후 영국의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에게 평점 7점을 주고 "손흥민이 대단한 평정심을 보였고, 체흐 골키퍼를 상대로 완벽하게 마무리를 지었다"고 칭찬했습니다.
 
경기 이후 손흥민은 "지난 아스널과 대결에서 결과가 실망스러웠으나 원하는 결과를 얻었다. 토트넘이 준결승에 올라 행복하다. 준결승에 오를 만한 경기를 했다. 아스널 원정에서 골을 넣은 건 놀랍고 특별한 일"이라고 기뻐했습니다. 
 
트넘의 손흥민이 19일 런던 에미레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잉글리시 카라바오컵 8강 아스널전을 마친 뒤 태극기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 김광연

'눈'과 '귀'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