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재홍

maroniever@etomato.com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현대차, 부산시와 수소차 보급 활성화 손잡아

2018-09-07 18:47

조회수 : 6,18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현대자동차는 7일 부산시청에서 부산광역시와 '수소전기차 보급 활성화와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이날 체결식에는 이원희 현대차 대표이사와 오거돈 부산시장 등 현대차 및 부산시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현대차와 부산시는 미래혁신성장 주력산업인 수소 산업의 경쟁력 확보와 연관 산업의 육성 및 발전을 위해 수소전기차 보급과 충전 인프라 확충에 함께 나서기로 했다.
 
이번 MOU 체결로 현대차는 올해 연말까지 부산시에 수소충전소 1개소를 설치하며, 이를 통해 부산시의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과 수소전기차 대중화의 기반을 다지는데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부산시는 수소전기차 구매 보조금 확대 편성 등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약속했다. 본격적인 수소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해 내년 수소전기차 구매 보조금 지원을 200대 규모로 예산을 편성할 예정이며, 2022년까지 수소충전소 10개소를 구축하고 수소전기차 1000대를 보급한다는 계획이다.
 
이원희 현대차 사장(오른쪽)과 오거돈 부산시장이 7일 현대차 '넥쏘' 앞에서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현대차
 
현대차 관계자는 "궁극의 친환경차인 수소전기차의 보급 확대와 충전 인프라 확충을 위해 부산시와 MOU를 체결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현대차는 수소전기차 시장 확대 및 수소 생태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글로벌 수소위원회 공동 회장사로서 ▲차세대 수소전기차의 성공적인 개발 ▲택시 및 카셰어링 업체와의 수소전기차 협업 ▲서울시와 수소전기하우스 구축 등 수소에너지의 경쟁력과 중요성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미래 수소 사회를 선점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해왔다.
 
아울러 '수소충전소 설치·운영 특수목적법인(SPC, Special Purposed Company)' 설립 및 사업에도 참여해 수소전기차 보급·확대에 힘쓰고 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