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상정

aurapsj@etomato.com

쉽게 증시를 풀어주는 쉬.운.여.자
코스피, 쌍끌이 매수에 상승 마감

2017-03-07 17:00

조회수 : 2,88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코스피지수가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와 국내 탄핵 정국 해소 기대감에 상승했다. 주말 전후로 헌법재판소의 탄핵 판결이 나올 것으로 알려지면서 불확실성 해소 전망이 투자심리를 끌어올렸다. 
 
7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12.69포인트(0.61%) 오른 2094.05에 장을 마쳤다. 장초반 미국 증시 하락 마감 영향에 보합권에서 주춤대며 불안하게 출발했지만 서서히 상승으로 가닥을 잡고 고점을 높였다. 
 
이날 기관은 투신, 연기금 등 고른 매수로 총 963억원 순매수로 집계됐다. 외국인은 965억원 매수 우위를 보였다. 개인은2464억원 순매도였다. 
 
프로그램은 차익거래에서 61억원 출회됐지만 비차익에서 1020억원 순매수가 유입되며 총 958억원 매수우위를 나타냈다. 
 
업종별로는 산업재가 강했다. 기계업종은 2.07% 오르며 전업종 가운데 가장 큰 폭으로 올랐다. 중국에서 2월 굴삭기 판매량이 급증했다는 소식에 두산인프라코어(042670)가 4.68% 올랐다. 두산중공업(034020), 디와이파워(210540) 등도 4~8%대 상승했다. 
 
건설주들도 유가 상승으로 발주가 증가될 것이란 기대감에 동반 상승했다. 대우건설(047040), GS건설(006360), 대림산업(000210) 등이 2~4%대 오르며 업종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증권, 은행 등 금융주들도 선전했다. 조선주에도 매기가 확산됐다. 지배구조 이슈가 있는 현대중공업(009540)은 장중 52주 신고가를 경신했고, 종가는 전날보다 5000원(3.01%) 오른 17만1000원에 형성됐다. 현대미포조선(010620)도 5.52% 올랐다. 한진중공업(097230), 삼성중공업(010140)도 각각 7.34%, 5.11% 상승했다. 
 
전기가스, 운수창고업종은 조정받았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은 혼조세였다. 삼성전자(005930)는 전날보다 6000원(0.30%) 오른 201만원에 거래를 마쳤다. 반면 SK하이닉스(000660)는 1%대 조정받았다. 현대모비스(012330), 삼성물산(000830), 아모레퍼시픽(090430) 등은 1%대 올랐다. 
 
코스닥지수는 장중 상승과 하락을 오가다가 결국 고점 부근에서 마감됐다. 이날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포인트(0.33%) 오른 606.05에 거래를 마감했다. 
 
 
 
 
 
 
 
 
  • 박상정

쉽게 증시를 풀어주는 쉬.운.여.자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