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용준

https://www.facebook.com/yjuns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우장창창-리쌍 5년 갈등 끝 합의

6일 공동입장 밝혀, 감사 마음 전해

2017-03-06 11:15

조회수 : 1,83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용준기자] 가수 길과 개리(이하 리쌍)과 우장창창 서윤수 사장의 갈등이 끝을 맺었다.
 
맘상모는 6일 “우장창창과 리쌍이 원만히 합의했다”며 “걱정해 주시고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리쌍과 우장창창은 지난 2012년 리쌍이 강남 신사동의 건물을 매입한 이후 해당 건물 상가 1층에 곱창집을 하던 임차인 서 씨에게 가게를 비워달라고 요구하며 최근까지 갈등을 빚어 왔다.
 
아래는 ‘우장창창-리쌍 공동 입장’ 전문이다.
 
 
우장창창-리쌍 공동 입장
 
안녕하세요. 길 개리 입니다. 그동안 건물 임대차 문제 때문에 많은 분들이 걱정해 주셨는데 임차인 측과 원만히 합의가 되었습니다. 걱정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고, 팬 여러분들과 서윤수님, 맘상모 여러분을 비롯한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서 죄송합니다. 그리고 법과 제도가 세입자 분들의 불편을 덜어드리는 방향으로 조금이나마 보완되기를 간절히 바란다는 말씀 전하고 싶습니다.
 
안녕하십니까. 우장창창 서윤수입니다. 우장창창은 불합리한 상가법과 제도로 인한 임차상인의 안타까운 현실을 개선하고자 활동해 왔고, 그것이 오늘까지 이르렀습니다. 과정에서 여러 가지 일들이 있었지만, 원만히 상황을 마무리 하면서 우장창창을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과 리쌍에게 감사드리고, 리쌍의 팬 여러분들께는 죄송한 마음 전합니다. 이번 일이 임대인과 임차인이 함께 사는 세상을 만드는데 작은 계기가 되기를 바래봅니다.
 
우장창창과 리쌍 모두 일상으로 돌아가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7년 3월 3일
우장창창 서윤수, 리쌍(길, 개리)
 
리쌍-우장창창 공동입장. 사진/맘상모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