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해훈

ewigjung@etomato.com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박 대통령 측 "미르·K스포츠 출연 자발적" 의견 제출

2017-03-05 11:44

조회수 : 1,71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해훈기자] 탄핵심판을 받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의 대리인단이 5일 미르·K스포츠재단에 대한 대기업의 지원은 자발적으로 이뤄졌다는 취지의 의견서를 헌법재판소에 냈다.
 
대리인단 측 이중환 변호사는 이날 "오늘 오전 미르·K스포츠 설립 과정, 기업들의 출연 경위, 즉 강제성 없이 자발적이었다는 검찰 진술과 사실 조회, 재단 임원 선임 과정과 경력, 재단들의 이사회, 사업내역, 재단 해산 시 국고 귀속, 신정아 사건과 비교 등을 내용으로 하는 의견서를 헌재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