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정운

신한은행, 24시간 모바일 계좌 신규 서비스 도입

'스마트 실명확인'통해 입출금 계좌·전자금융 등 신규가입 가능

2017-02-15 15:29

조회수 : 2,42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정운기자] 신한은행이 24시간 모바일을 통한 금융상품 신규 가입이 가능한 서비스를 도입했다.
 
신한은행은 15일 모바일 채널인 신한S뱅크에서 계좌 신규가입이나 전자금융 업무를 24시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고객이 신한S뱅크에서 '스마트 실명확인' 앱을 통해 ▲사전확인(휴대폰 또는 공인인증서 인증) ▲신분증 확인(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여권 등) ▲본인확인(영상 통화 또는 기존 계좌 인증)의 단계로 실명확인을 한 후 신규계좌를 발급 받을 수 있다.
 
이에 따라 기존 거래가 없었던 고객도 본인명의 휴대폰과 신분증만 있으면 영업점에 내점하지 않고 업무를 처리할 수 있게 됐다.
 
특히 '기존 계좌인증 방식'으로 본인확인을 진행할 경우 은행 업무시간에 상관없이 24시간 업무가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앞서 지난해 12월 '비대면 주택담보대출 서비스'를 통해 모바일을 통한 비대면 금융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이번 24시간 신규 계좌 개설 서비스 도입으로 입출금 계좌 신규에서 주택담보대출까지 고객이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 업무를 진행할 수 있는 서비스 체계를 구축한 모습이다.
 
특히 모바일 뱅킹에서 실명확인이 가능해짐에 따라 전자금융 신규 업무도 영업점 방문없이 모바일로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신한은행은 향후 제신고 등 가능업무 범위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24시간 모바일 계좌 신규 서비스는 은행의 대면·비대면 채널 간경계를 허무는 새로운 뱅킹 패러다임의 시작을 의미한다"며 "향후 카드 재발급·증권계좌 신규 등 다양한 업무가 비대면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신한은행이 24시간 모바일을 통한 금융상품 신규 가입이 가능한 서비스를 도입했다. 사진/신한은행
 
이정운 기자 jw8915@etomato.com
  • 이정운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