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재홍

maroniever@etomato.com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한화투자증권 신입사원 첫 업무는 구룡마을 자원봉사

2017-01-23 16:34

조회수 : 1,72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재홍기자] 한화투자증권은 2016년 하반기 신입사원들이 지난 20일 개포동 구룡마을에서 자원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개포동 구룡마을은 무허가 판잣집 2000여 개로 이뤄진 서울의 마지막 판자촌으로 주거환경이 열악하고 난방설비가 부족해 4월까지 혹독한 추위에 시달리는 지역으로 알려져 있다. 
 
한화투자증권과 한화손해보험의 신입사원 26명은 구룡마을을 찾아 생계가 어려운 가구에 연탄 5000장을 전달했다. 
 
한종석 한화투자증권 경영지원본부장은 “한화투자증권 신입사원들은 사회생활의 첫걸음을 한화그룹의 사회공헌 철학인 ‘함께 멀리’와 함께해 의미가 남다를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한화투자증권 임직원들은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동반성장의 기업문화를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사진/한화투자증권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