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준상

KT&G, 4분기 실적 개선 예상-한국증권

2017-01-05 08:40

조회수 : 2,14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준상기자] 한국투자증권은 5일 KT&G(033780)에 대해 지난해 4분기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진단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6만5000원은 유지했다. 
 
이경주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KT&G의 지난해 4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2.3% 증가한 1조598억원, 영업이익은 21.5% 늘어난 3205억원을 기록해 컨센서스를 각각 4.7%, 5.1% 상회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그는 “전년 동기에 미국 법인의 회계기준 변경으로 매출액이 800억원 정도 차감됐던 기저효과가 존재하나 이외에도 담배와 홍삼 등 주력 부문의 펀더멘탈이 양호해 호실적을 기록할 것”이라며 “4분기 국내 담배 판매량은 시장 물량이 기후 개선과 흡연경고그림 도입 전 가수요로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하고, 점유율이 캡슐형 제품의 인기로 전년 동기 대비 1.0%포인트 상승해 5.8% 늘어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이 연구원은 “담배 수출은 판매량이 12.0% 증가하고, 달러 ASP가 3.1% 상승해 15.3%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한국인삼공사는 국내외 판매 호조로 매출액은 18.0% 증가하겠지만, 광고선전비 등 마케팅비 지출이 많아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9억원에서 13억원 정도로 소폭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준상 기자 kwanjjun@etomato.com
  • 권준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