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승근

창립 54년 만에 은행 분리하는 수협 "어민 지원 2배 확대"

판매유통-은행 조직 이원화 하는 사업구조개편 완료

2016-12-01 14:47

조회수 : 2,10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승근기자] 수협중앙회가 판매유통과 은행 조직을 이원화하는 사업구조개편을 완료하고 새롭게 출범했다.
 
이와 함께 향후 5년 내에 어민에 대한 재정지원 규모를 현행대비 2배 이상 확대할 것을 선언했다.
 
특히 분리된 은행의 자본구조를 개선하고 수익성을 끌어올려 어민과 수산업 지원에 쓰일 재원을 빠른 시일 내 연간 2000억원 이상 규모로 키우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수협은 1일 서울 송파구 수협중앙회 본부청사 독도홀에서 신 수협 출범식을 열고 향후 5개년 발전계획을 공개했다.
 
이날 출범기념식에는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을 비롯해 사업구조개편을 적극 지원한 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 홍문표 국회 농림수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 곽범국 예금보험공사 사장, 박세춘 금융감독원 부원장 및 전국 수협조합장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에 앞서 김영석 장관과 김임권 회장을 비롯한 주요 참석자들은 독립 출범하는 수협은행 현판식을 열어 사업구조개편 완료를 알렸다.
 
1962년 창립한 수협중앙회는 지금까지 어민 지원사업을 중심으로 은행사업, 유통 및 판매사업 등 다양한 기능을 복합적으로 수행하는 단일 체제를 유지해왔다.
 
하지만 금융환경이 급변하고 협동조합도 민간기업 이상의 경쟁력을 갖춰야 할 필요성이 대두되면서 사업구조개편으로 조직 체계를 완전히 바꾸게 된 것이다.
 
사업구조개편에 따라 수협중앙회는 어민과 수산업에 대한 지원역할을 더욱 확대하고 안정적인 성장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1일부터 판매유통 중심 기능과 은행사업으로 조직을 이원화한다.
 
은행을 분리한 후 어민 지원 및 유통, 판매, 수출 관련 기능으로 전문화하는 수협중앙회는 지도사업을 통한 어업인교육지원규모를 현재 연간 460억여원에서 오는 2021년까지 1000억원대로 2배 이상 확대하기로 했다.
 
수산물 유통망 혁신과 해외 수출 확대를 위한 대대적인 투자도 전개한다.
 
전국 각지 어촌에는 어획물을 대량 수집해 위생가공 처리한 후 도시 지역으로 보내는 기능을 수행하는 산지거점유통센터(FPC)가 현재 3개소에서 20개소까지 확대 구축하고, 위생과 식품안전 시설을 대폭 강화한 품질위생관광형 위판장도 50개소 신설한다.
 
또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 인구 밀집 권역에는 산지에서 집하된 수산물을 분류하는 소비지분산물류센터가 5곳 신설된다.
 
이를 통해 현재 연간 9000억원 규모의 경제사업 매출규모를 2021년까지 1조5000억원 규모로 키워 수산물 유통비용을 절감하고 어업인 소득 증대와 소비자 물가 안정에 기여할 방침이다.
 
현재 중국에 집중된 해외수출전략도 미국, 베트남, 말레이시아, 일본 등에 현지 수출지원센터를 만들어 다변화함으로써 수출중심 조직으로의 전환에도 속도를 낼 예정이다.
 
분리되는 수협은행은 어민지원과 유통수출역량 강화를 위한 재정을 뒷받침하는 역할을 맡는다.
 
수협은행은 현재 700억원대 수준의 세전당기순이익을 오는 2021년까지 1700억원대로 끌어올려 자산규모 35조의 우량 중견은행으로 발전하는 계획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내년에는 세전당기순이익 1300억원을 목표로 하고 오는 2019년에는 1500억원을 달성하는 등 단계별 로드맵을 마련했다.
 
수협은행은 앞으로 강화된 수익성을 바탕으로 협동조합 수익센터 기능을 수행해 어업인 교육지원과 경제사업 활성화를 지원하게 된다.
 
수협중앙회와 수협은행은 오는 2021년까지 발전계획을 차질 없이 추진해서 정부가 출자한 공적자금 1조1581억원 가운데 4000억원을 상환할 방침이다.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은 "사업구조개편을 통해 수익성을 제고하면 어민과 수산업을 위해 수협이 연간 2000억원 이상을 투입할 수 있는 새로운 지원 시스템이 마련된다”며 “이렇게 한다면 대한민국 수산의 판도는 완전히 달라질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사업구조개편을 통한 신수협 출범을 적극 지원해 준 국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수협 임직원을 대표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1일 수협출범식 행사에 앞서 행사에 참석한 김영석 해수부 장관(왼쪽 7번째)과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왼쪽 6번째)을 비롯해 내빈들이 수협중앙회 정문에서 '현판식'을 진행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수협중앙회

 
최승근 기자 painap@etomato.com
  • 최승근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