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김종 문체부 제2차관 사표 제출

2016-10-30 20:20

조회수 : 2,29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기자]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이 30일 사표를 제출했다.
 
김 차관은 2013년 10월 문체부 제2차관에 선임돼 3년간 재직했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실세’ 의혹을 받고 있는 최순실씨 사건과 관련해 최씨 측에게 인사 청탁을 했다는 등 의혹을 받았지만 부인했다. 김 차관이 미르재단과 K스포츠재단등의 설립에 관여했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김 차관은 전날 검찰로부터 자택 압수수색을 당하는 상황에 몰리자, 청와대 비서실 개편을 계기로 결국 사직을 결심한 것으로 보인다. 현재 문체부는 조윤선 장관과 정관주 제1차관을 비롯해 주요 실·국장이 모여 향후 업무 방향에 대한 입장을 정리하고 있다.
 
지난달 9월 국회에서 열린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이 의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