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준상

신한투자, 9월 한 달간 651억 판매된 리자드 ELS 등 총 6종 공모

2016-10-11 10:39

조회수 : 2,54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준상기자] 신한금융투자는 연 4.70% 수익을 추구하는 리자드(Lizard) 스텝다운형 ELS를 포함한 총 6종의 ELS 상품을 오는 14일까지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ELS 12929호’는 리자드 스텝다운구조의 3년만기 상품으로 HSCEI, NIKKEI225, S&P500을 기초자산으로 한다. 조기상환 평가일에 각 기초자산의 종가가 기준가격의 89%(6개월), 89%(12개월), 85%(18개월), 80%(24개월), 75%(30개월), 60%(36개월) 이상인 경우 최대 14.10%(연4.70%)의 수익금과 원금이 상환되는 상품이다. 또 이 상품은 ‘리자드’라는 특징이 있어 해당 조건을 만족하지 못했을 경우에도, 가입 후 12개월 시점인 2차 조기상환평가일까지 모든 기초자산이 종가 기준으로 최초 기준가격의 65% (리자드배리어)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원금과 함께 최대 연 7.05%를 지급하고 자동 조기상환 된다. 
 
단, 2차 조기상환평가일 이전까지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리자드배리어를 하회(종가기준)한 적이 있고, 1~2차 조기상환 조건을 모두 충족하지 못한다면 다음 조기상환 평가일에 재평가 된다. 마지막 자동조기상환 평가일까지 자동조기상환이 발생하지 아니하고, 만기평가일의 기초자산의 종가가 하나라도 최초 기준가격의 60% 미만이면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최영식 신한금융투자 OTC부장은 “이번 리자드 스텝다운형 ELS는 안정성을 높여 매 6개월마다 있는 조기상환 기회와 동시에 가입 후 12개월 기간 동안 35%를 초과해 하락하지 않았다면 원금과 수익을 얻고 조기상환할 수 있는 기회가 있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ELS 12929호’는 리자드 배리어를 통환 조기상환시 연 수익율보다 높은 7.05%의 수익을 추구할 수 있어 고객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리자드 스텝다운형 ELS는 지난 9월 한 달간 약 651억원이 판매될 정도로 투자를 위해 증권사를 찾는 고객들의 반응이 뜨거운 상품”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 상품의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원이고, 신한금융투자 지점과 홈페이지에서 가입할 수 있다. 이 상품들은 기초자산의 가격에 연계해 투자상품의 수익률이 결정되므로 기초자산이 가격조건을 충족하지 못할 경우 약정수익을 받지 못하거나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사진/신한금융투자
 
권준상 기자 kwanjjun@etomato.com
  • 권준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