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강진규

raintree3333@etomato.com

- 뉴스토마토 보도국 증권팀장, 정책팀장, 금융팀장, 산업팀장
(의학칼럼)만성피로, 갑상선의 이상신호?

(의학전문기자단)김신혁 리유외과 대표원장

2016-10-07 12:00

조회수 : 9,63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갑상선 기능의 이상에는 갑상선호르몬이 부족한 갑상선 기능저하증과 갑상선호르몬이 과다한 상태인  갑상선 기능항진증 또는 갑상선 중독증이 있다. 갑상선호르몬은 우리 몸의 에너지 생성에 필수적이기 때문에 갑상선 기능에 이상이 생길 경우 다양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갑상선호르몬 부족은 온 몸의 기능저하를 초래한다. 이에 따른 증상으로 만성피로와 식욕부진, 체중이 늘어나고, 피부가 건조해지기도 한다. 쉽게 피로를 느끼고 나른하며 의욕이 없고 기억력이 감퇴된다. 피부는 누렇게 되고 거칠고 차가우며 추위를 잘 타게 된다. 목소리가 쉬며 말이 느려지고 변비가 생긴다. 여자는 생리 양이 많아지고 불규칙하게 된다. 혼수등 신경학적 증상도 생길 수 있고 얼굴이 팅팅 붓고, 모발이 거칠어져 머리가 잘 빠질 수도 있다.
 
갑상선기능항진증의 임상 증상은 식욕이 증가하는데도 불구하고 체중이 현저히 감소하게 되고, 평소 가슴이 두근거리고 더위를 많이 타고 땀을 많이 흘리며, 신경이 예민하고 쉽게 흥분하며 손을 떠는 경우가 있다. 이 외에 근육에 힘이 없고 다리의 마비가 주기적으로 나타나는 경우 갑상선이 커지고 안구 돌출이 있을 때도 의심해 볼수 있다. 여성에서는 월경량이 줄거나 없어지는 증상을 보이기도 한다.
 
갑상선기능이상은 환자에 따라서는 한 두 가지 증세가 주로 나타나거나 일부 증세는 아주 없고 반대 증상이 나타나 진단을 어렵게 하는 경우가 있다. 사실 이러한 증상들이 갑상선 기능 이상 환자에서만 보이는 특이적인 증상이라고는 할수 없으며, 갑상선 기능이상이 실제로 있는 환자라 하더라도 이 모든 증상을 보이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또한 중년 이후의 환자에서는 이러한 전형적인 증상과는 다른 형태를 보이는 경우도 많다. 따라서 갑상선기능항진증 진단을 염두에 두지 않으면 여러 가지 검사를 해도 진단을 놓치게 되는 경우가 있다.
 
갑상선기능 이상시 항상 위와 같은 전형적인 증상을 모두 보이는 것은 아니지만 특별한 기저질환이 없던 사람이 위의 한 두 가지 증세를 주로 보인다면, 갑상선 기능의 이상을 의심해보고 전문의의 진찰을 받아 보는 것이 좋다.
 
 
◇ 김신혁 리유외과 대표원장
 
- 한양대학교 의과대학/대학원
- 한양대학교병원 외과 전문의
- 가톨릭대학교 서울 성모병원 유방갑상선센터 전임의 역임
- 혜민병원 유방갑상선센터 과장 역임
- 제이여성병원 유방갑상선센터 과장 역임
- 봉봉성형외과 가슴보형물성형/검진센터 원장 역임
- 리연케이성형외과 가슴지방이식성형/검진센터 원장 역임
- 유방 세부전문의 (대한의학회)
- 유전성유방암 유전상담사 (한국유방암학회)
- 유방/갑상선 초음파인증의 (대한초음파학회)
- 국제모유수유전문가 수료(IBLCE)
- 물방울 보형물 전문가 인증(폴리텍 사)
- 맘모톰 우수시술/교육강사 인증(데비코어 사)
- 한국 유방암학회 정회원
- 대한 유방성형학회 정회원
- 대한 갑상선내분비외과학회 정회원
- 대한 외과학회 정회원
- 대한 유방외과 연구회 정회원
- 대한 종양외과학회 정회원
- 대한 초음파학회 정회원
  • 강진규

- 뉴스토마토 보도국 증권팀장, 정책팀장, 금융팀장, 산업팀장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