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차현정

한화, 4천억원 규모 우선주 유상증자 29~30일 일반공모

2016-09-06 10:16

조회수 : 1,72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차현정기자] 한국투자증권이 NH투자증권(005940)과 공동으로 주관하는 한화(000880) 우선주 유상증자가 이달 26일부터 이틀간 구주주 청약을 받고, 이어 29~30일 일반공모 청약을 진행한다.
 
우선주 2247만2000주를 발행하는 이번 유상증자는 한화테크윈 인수자금 확보와 재무구조 개선이 목적이다. 신규 상장 예정일은 내달 19일, 예정발행가는 1만7000원으로 총 4000억원 규모다. 
 
이번에 발행하는 우선주는 의결권이 없는 대신 상대적으로 높은 배당률을 지급한다. 발행가격 기준으로 1년차에 4%, 2년차에 3.8%, 3년차에 3.5%의 배당을 지급하며, 4년차 이후에는 3%와 보통주 주당 현금배당금에 50원을 더한 금액 중 큰 금액을 배당한다. 특히 1년차의 경우 10월 발행임에도 배당은 연간 기준으로 지급되며, 미배당 시 차기 이후 사업연도로 배당금이 누적되므로 투자 메리트가 높다. 
 
박종길 한국투자증권 IB2본부장은 “10월 말 상장돼 연말까지만 보유해도 발행가격기준으로 4%의 배당수익이 지급되기 때문에 연환산 수익률은 약 20%에 이른다”고 설명했다. 발행사인 한화 관계자는 “기존 상장돼 있던 우선주를 증자하는 것이 아니라 별도의 우선주를 새롭게 상장하는 방식이며, 상장 후 매매가 활발하게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기존 주주가 신주를 우선적으로 배정받는 권리를 표시하는 신주인수권증서는 이달 19일까지 매매 가능하다. 한국투자증권(truefriend.com)과 NH투자증권(nhwm.com) 지점 또는 홈페이지를 방문해 증서 매수·매도 신청서를 작성한 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금융감독원 전자공시 시스템에 공시된 증권신고서를 참조하거나 고객센터(1544-5000)에 문의하면 된다.
 
차현정 기자 ckck@etomato.com
  • 차현정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