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성수

"짭퉁 막자" 아모레퍼시픽, 알리바바와 맞손

지식재산권 보호 MOU 체결

2016-01-28 15:32

조회수 : 1,15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아모레퍼시픽(090430)그룹은 28일 중국 항저주 알리바바 본사에서 알리바바그룹과 지식재산권 보호에 관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 조인식은 권수정 아모레퍼시픽그룹 지식재산실 상무, 왕싱하오 알리바바그룹 시장관리부문 국제협력부 시니어 매니저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 사는 이번 MOU를 통해 중국에서 심각한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온라인상 위조품 판매와 유통을 방지하는데 협력함으로써 중국 시장 소비자들을 위한 건강한 전자상거래 환경을 구축키로 했다. 이와 더불어 쌍방 소통을 강화하고, 위조품 관련 정보를 공유하는 한편, 알리바바그룹 산하 온라인 마켓에서 판매 중인 아모레퍼시픽그룹 브랜드의 위조품에 대한 정보 조사와 감독을 강화하는 등 위조 방지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양사는 중국 내 온라인 마켓에서의 지식재산권 침해를 예방하고 지식재산권 보호 활동을 확장하고자 타오바오(TAOBAO), 티몰(TMALL) 등 알리바바그룹의 전자상거래플랫폼 상에서 지식재산권 침해가 발생할 경우 위조품 판매정보 삭제, 침해자 정보 공개, 침해재발 방지 등의 지식재산권 보호와 관련해 전략적으로 협력관계를 구축키로 했다.
 
 
왕싱하오 시니어 매니저는 "위조품 문제에 성공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온라인 플랫폼, 브랜드와 소매상 등이 함께 협력해야 한다"며 "이번 MOU 체결은 수개월에 걸친 소통의 결과로 아모레퍼시픽그룹의 지식재산권 보호 활동을 개선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 상무는 "이번 MOU를 통해 온라인 시장에서의 위조품을 단속하기 위한 양사간 활동이 보다 강화될 것"이라며 "이 같은 노력을 통해 우리는 중국 전자상거래시장의 건설적인 발전을 촉진하는 한편, 소비자들의 권익을 보호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소비자들의 권익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전세계 온라인 시장 내 지식재산권 침해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있으며, 중국 정부와 함께 위조품 제조 공장, 판매 상점 등 위조품 유통 채널을 단속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중국 소비자들의 신뢰감을 바탕으로 보다 안전하게 자사 제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유관 기업과의 추가적인 협업을 적극 검토하겠다는 방침이다.
 
왕싱하오 알리바바그룹 시장관리부문 국제협력부 시니어 매니저(왼쪽)와 권수정 아모레퍼시픽그룹 지식재산실 상무(오른쪽)가 28일 중국 항저우 알리바바 본사에서 지식재산권 보호에 관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한 후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그룹)
 
이성수 기자 ohmytrue@etomato.com
  • 이성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