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성수

신라면세점, 중국 알리바바 운영 '티몰' 입점

글로벌 면세점·O2O 서비스 제공

2015-07-28 09:26

조회수 : 1,53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신라면세점이 중국 현지에서 중국인 고객 잡기에 나섰다.
 
신라면세점은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인 알리바바가 운영하는 '티몰'에 입점한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신라면세점은 이날 중국 항저우 알리바바 본사에서 그랜드 오픈을 기념하는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리우펑 티몰 글로벌 대표, 차정호 호텔신라 부사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글로벌 면세점 서비스'와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를 소개하는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신라면세점은 알리바바가 운영하는 티몰 내 '글로벌 면세점 서비스'에 입점하게 되며, 'O2O 서비스'를 제공한다. 'O2O 서비스'는 중국인 관광객이 여행을 떠나기 전 '티몰 글로벌 면세점'에서 상품을 구매한 후, 한국 여행을 마치고 귀국할 때 공항에서 해당 상품을 찾아가는 서비스다.
 
신라면세점은 티몰 입점으로 최근 증가하고 있는 중국인 자유여행객을 대상으로 마케팅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
 
기존에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중국 온라인몰(CN몰) 뿐만 아니라 티몰에서도 모바일 쇼핑에 익숙한 현지 중국 2030세대를 공략할 수 있게 됐다. 또 티몰 이용자의 한국여행에 대한 관심도도 높이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신라면세점은 그랜드 오픈을 기념해 '스마트한 한국 자유여행'이라는 주제의 프로모션 행사도 진행한다. 28일부터 3일간 안나수이·샘소나이트 등 주요 브랜드 500여개 상품들을 최대 50%까지 할인 판매한다.
 
또 신라면세점 소개·쇼핑 이용 가이드 등 오픈 홍보 동영상을 제작해 웨이보 등 중국 SNS를 통해 알리며, 선불카드 증정 등 다양한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차정호 호텔신라 부사장은 "중국 고객에게 온라인·모바일 등에서 더욱 편리한 면세점 쇼핑 환경을 제공하게 됐다"며 "중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중국 현지 마케팅 활동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티몰에 입점한 신라면세점 페이지. (사진제공=신라면세점)
 
이성수 기자 ohmytrue@etomato.com
  • 이성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