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문정우

자동차 휠 2종, 제1호 튜닝부품 인증

2015-06-22 11:00

조회수 : 1,26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국토교통부는 '자동차 튜닝부품인증제' 시행 후 첫 번째 튜닝부품이 인증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로써 소비자들은 이전보다 안전성과 신뢰성이 확보된 부품을 선택할 수 있게 됐다.
 
이번 핸즈코퍼레이션에서 인증받은 튜닝 휠 2종(PR0004, MG0400)은 지난해 7월 출시돼 준중형부터 중형 승용차까지 장착할 수 있는 애프터마켓 전용 고성능 제품이다.
 
PR0004(알루미늄 휠)는 완성차에 장착하는 휠과 비교해 20~30% 무게를 줄였는데도 동등한 강성을 보여 가혹한 내구성이 요구되는 서킷 주행까지 가능하다.
 
MG0400(마그네슘 휠)은 국내 동종업계 최초로 개발·생산된 마그네슘 휠로 완성차에 사용하는 휠과 비교해 28~35% 경량화, 동등 수준의 강성, 연비 5~10% 절감 특성을 지니고 있다.
 
이들 제품은 유럽타이어&림기술협회(ETRTO), 일본경알루미늄휠협회(JAWA) 등 세계적인 인증기관을 통해 진행된 충격시험, 내구시험 등을 모두 통과해 적합 판정을 받았다.
 
김용석 국토부 자동차선진화기획단장은 "이번 튜닝부품 1호 인증은 그 동안 계속된 정부의 튜닝산업 활성화를 위한 노력의 결실"이라며 "하반기부터 인증품목을 확대해 국내 자동차 튜닝산업을 한 단계 도약시키는 계기가 되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부는 지난해 1월 자동차 튜닝용 부품 인증제 도입을 골자로 하는 자동차관리법이 개정됨에 따라 올해 1월 시행에 앞서 관련 하위법령을 마련한 바 있다.
 
문정우 기자 ayumygirl@etomato.com
 
◇'자동차 튜닝부품인증제'시행 후 첫 번째 튜닝부품이 인증됐다. 사진은 튜닝부품 인증 품. 왼쪽부터 알루미늄 휠(PR0004)과 마그네슘 휠(MG0400). 사진/국토부
  • 문정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