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수현

통합진보당 "노무현에 막말한 정용한 제명하라"

"박근혜 비대위 쇄신 노력, 쇼 아니라면 제명해야"

2012-01-16 15:45

조회수 : 2,60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수현기자] 통합진보당 성남시위원회는 16일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해 물의를 일으킨 정용한 성남시의원을 겨냥, "박근혜 비대위원장은 정 의원을 즉각 제명하라"고 촉구했다.
 
통합진보당 이종웅 성남 분당 을 예비후보는 이날 논평에서 "정 의원은 수준 이하의 인성으로 동료 의원들 뿐만 아니라 돌아가신 전직 대통령에게까지도 막말을 일삼았다"며 "시의원이 되자마자 성남시특공무술연합회장으로 격투기 8단 동양챔피언 출신임을 과시하듯 시의회 기물을 파손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이어 "시의회 날치기 때마다 폭력배처럼 무력으로 야당을 제압하는 정 의원은 병역미필자이기도 하다"며 "한나라당을 살리기 위해 박근혜 전 대표가 비상대책위원회를 지휘하며, 우선과제로 인적쇄신을 위한 노력을 하고 있는데 이것이 국민을 눈속이기 위한 쇼가 아니라면 즉각 정 의원을 제명하라"고 요구했다.
 
아울러 "한나라당은 이미 주민센터에서 한 시의원이 막말하고 문서를 팽개쳤다고 시의회에서 제명시킨 적이 있다"며 "스스로 똑같은 잣대를 들이댈 때 국민들은 한나라당의 쇄신노력을 믿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 박수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