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신상민

blame777@nate.com@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육사오’ 감독 “작지만 알찬 영화, 상황 아이러니 코미디”

2022-08-10 17:25

조회수 : 4,44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영화 육사오언론배급시사회가 10일 오후 2시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됐다. 언론배급시사회 이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박규태 감독, 고경표, 이이경, 음문석, 박세완, 곽동연, 이순원, 김민호가 참석했다. ‘육사오는 바람을 타고 군사분계선을 넘어가버린 57 1등 로또를 둘러싼 남북 군인들간의 코믹 접선극이다.
 
박감독은 영화는 남북의 20대 청년들을 다루고 있다. 영화의 메인 타깃이라 할 수 있는 20대가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를 하려고 했다. 그래서 신조어도 많이 등장한다. 남북으로 갈라져 있는 특수성이 있다. 젊은 세대에게 통일은 먼 이야기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영화를 보면서 어차피 이 땅에 태어났으면 잘 살아야 되지 않을까 생각해서 로또라는 소재를 사용했다고 설명했다.
 
음문석은 갈등이 많은 캐릭터를 좋아하는데 그 갈등이 느껴졌다. 이 캐릭터가 군대에 진심이라고 생각했다. 군인 정신에서 점차 벗어나는 모습을 어떻게 접근하는 게 좋을지 생각했다. ‘진짜 이 상황이면이라고 가정하면서 몰입을 했다. 촬영을 하면서 즐거웠다. 촬영 시간이 길지 않았는데 몇 년 촬영한 것처럼 친해졌다고 말했다.
 
고경표는 천우라는 사람이 가진 순수함을 표현하고 싶었다. 사건을 대하는 마음가짐이 순수하고 맑기 때문에 일어날 수 있는 일이라고 생각했다. 영화 중간에 살을 더 찌우기도 했다. 그래서 점차 살이 쪄가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북한 병사 용호로 변신한 이이경은 남한과 다른 절실함이 있을 것 같았다. 가족의 생계에 걸려 있는 느낌일 것이다. 북에 대한 이미지를 그렸을 때 어떨지 상상을 했다. 더 나은 환경을 어떻게 느끼게 될지 상상을 하면서 촬영을 했다고 전했다.
 
북한 정치지도원 승일 역할을 맡은 이순원은 잘 알려지지 않은 배우다 보니까 사람들이 나를 보고 진짜 북한 사람인가라는 의문을 가지게 됐으면 했다. 그래서 더 피부를 태우기도 했고 외적으로도 노력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김민호는 북한군 역할이라서 감독님에게 살을 확 빼서 진짜 북한군처럼 보여주고 싶었는데 감독님이 너는 평양의 있는 집 자식이라 괜찮다고 이야기 하셔서 다행이었다고 했다.
 
박감독은 개봉을 앞두고 긴장이 된다. 여름 대작들이 개봉을 한다. 우리는 여름 끝 무렵에 개봉을 한다. 큰 영화에 비해서 작은 영화이지만 알차다고 생각한다. 코미디 장르는 여러가지가 있다. 우리 영화는 말이 안 되는 상황, 아이러니한 상황이 펼치 진다. 상황 아이러니 코미디라고도 한다. 이렇게 재미있는 코미디가 없다고 자부한다고 말했다.
 
고경표는 전역한 지 그리 오래되지 않았다. 그래서 제일 생생하게 남았다. 로또 추첨 방송을 보는 자세가 병장에 표본이 아닌가 싶다. 익숙했다. 보는 분들이 사소한 디테일이 재미 요소라고 생각한다. 즐겁게 공감해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민호는 극 중 걸그룹 안무를 소화한 것에 대해 숙소 생활을 촬영을 했다. 순원이 형과 춤을 연습했다. 순원이 형은 안무가 선생님에게 배워오고 나는 유튜브를 보고 안무를 땄다. 다리를 펼치는 순간 남대문이 열려 있었다. 그래서 마주 보고 있던 곽동연, 이이경 배우의 찐 표정이 나왔다고 했다. 곽동연은 안무가 다리가 벌리는 안무였다 보니까 너무 강렬했다고 말했다. 이이경은 너무나 당황스러운 순간이었다고 했다.
 
박세완은 처음 군복을 입었을 때는 어색했다. 하지만 오빠들이 너무 잘 어울린다고 해줘서 자신감을 얻었다. 북한 말을 많이 연습을 했다. 촬영장에서 오빠들에게 예쁨을 받으면 촬영을 했다고 밝혔다.
 
영화는 24일 개봉한다.
 
영화 '육사오' 고경표, 이이경, 음문석, 박세완, 곽동연, 이순원, 김민호.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